• 허태정 대전시장 “코로나19, 중국 유학생 관리 철저”
    허태정 대전시장 “코로나19, 중국 유학생 관리 철저”
    17일 주간업무회의서, 소상공인·화훼농가 지원 나설 것 주문도
    • 황해동 기자
    • 승인 2020.02.17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7일 주간업무회의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대학의 중국인 유학생 관리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사진=대전시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17일 주간업무회의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대학의 중국인 유학생 관리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사진=대전시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이 코로나19 확산 저지를 위해 새 학기를 맞은 관내 대학의 중국인 유학생 관리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했다.

    허 시장은 17일 오전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지난주 지역대학 총장과 간담회를 갖고 격리 대책 등을 세우고 있지만, 몇몇 대학은 기숙사 여건이 어려워 시가 적극 지원해야하는 상황”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대전 관내 대학에서 유학 중인 중국인 유학생은 약 3900명에 달한다.

    허 시장은 “중국인 유학생들이 자가 격리나 기숙사 수용에 부정적이라는 보도가 있어 쉽지 않은 상황을 맞을 수 있다”며 “지원 방안을 실시간 확인하고 각 실국장별 대학책임제 등으로 관리하라”라고 지시했다.

    이어 주 1회 이상 외식, 사업 조기 집행 등 공직자들이 지역 소상공인 지원에 솔선해 나설 것과 졸업·입학식 간소화로 어려움을 겪는 화훼농가 지원을 위해 꽃 전하기 운동 등도 주문했다.

    한편 허 시장은 이날 주말에 내린 눈 제설과 안전보수에 힘쓴 직원들은 격려하고 시민 불편사항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