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성일종 국회의원 "직접 접촉도, 증상도 없다"
    성일종 국회의원 "직접 접촉도, 증상도 없다"
    코로나19 검사 마치고 페이스북에 글 올려…"결과 나올 때까지 집에서 업무"
    • 김갑수 기자
    • 승인 2020.02.24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성일종 국회의원(서산·태안)은 24일 “내일 결과가 나올 때가지 집에서 업무를 보고 있는 중”이라며 “저 개인의 건강보다 국민 여러분께 피해를 줄 수 있다는 걱정에서 선제적으로 검사를 받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페이스북/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미래통합당 성일종 국회의원(서산·태안)은 24일 “내일 결과가 나올 때가지 집에서 업무를 보고 있는 중”이라며 “저 개인의 건강보다 국민 여러분께 피해를 줄 수 있다는 걱정에서 선제적으로 검사를 받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페이스북/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김갑수 기자] 미래통합당 성일종 국회의원(서산·태안)은 24일 “내일 결과가 나올 때가지 집에서 업무를 보고 있는 중”이라며 “저 개인의 건강보다 국민 여러분께 피해를 줄 수 있다는 걱정에서 선제적으로 검사를 받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성 의원은 지난 19일 국회에서 열린 사학법 관련 토론회에 잠시 들렀다 이날 오전 한림대 강남성심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해당 토론회에 참석한 한국교총 하윤수 회장이 22일 코로나19 확진자로 판명됐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 성 의원은 페이스북에 글과 사진을 올리고 “그 인사는 19일 행사 이후인 21일 부산 집에 다녀와서 확진 판정을 받은 상황”이라며 “저는 직접 접촉한 적도 없고, 증상도 없다”고 현 상황을 설명했다.

    계속해서 성 의원은 “심려 끼쳐드려 죄송하다. 검사 결과가 나오면 다시 알려드리겠다”며 “증상이 없어 본인 부담으로 검사료 8만8460원을 지불했다. 비용이 비싸 정책적 배려가 필요한데, 정부와 협의하겠다”고 덧붙였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