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령시 , 자동차 튜닝 기업 유치통해 미래 자동차 애프터마켓 선점
    보령시 , 자동차 튜닝 기업 유치통해 미래 자동차 애프터마켓 선점
    보령시, ㈜세원아이디원과 자동차튜닝단지 기반 마련
    2021년 연말까지 348억여 원 투자해 관산지구 내 35만7320㎡ 기업 유치 촉진
    • 양근용 기자
    • 승인 2020.02.28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세원아이디원(사진 좌측 김두원 회장)보령시 투자협약 체결(사진우측 김동일 시장)(사진제공=보령시청) 굿모닝 충청/양근용 기자
    .(주)세원아이디원(사진 좌측 김두원 회장)보령시 투자협약 체결(사진우측 김동일 시장)(사진제공=보령시청) 굿모닝 충청/양근용 기자

    [굿모닝충청 양근용 기자] 보령시가 27일 김동일 보령시장과 김두원 ㈜세원아이디원 회장, 김형섭 Ktb 투자증권 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관창일반산업단지 관산지구 35만7320㎡의 개발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세원아이디원은 지난 2011년 공룡테마파크, 2015년 경남 사천 복합유통단지를 개발했으며, 2017년부터는 인천시 및 한진중공업과 인천 세계중고차 수출 클러스터를 개발 중에 있는 등 산업단지 개발에 탁월한 능력을 입증 받은 회사다.

    이번 협약에 따라 ㈜세원아이디원은 주포면 관산리 35만7320㎡의 부지 내에 내년 12월까지 산업단지 개발을 위해 348억여 원을 투자해 관산지구 개발 및 분양 이행과 기업 유치 등에 최선을 다하고, 시는 기업 이전 및 분양에 따른 행․재정적 지원에 총력을 기울여 나가기로 했다.

    특히, 관창일반산업단지 관산지구는 관창산단 지원용지로 근로자 주거와 상업지구 예정지로 되어 있어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과 협약을 체결하고 산업시설용지로 변경키로 하였으나, 경기침체로 입주기업이 포기함에 따라 장기간 사실상 방치상태였는데 이번 협약을 통해 산업시설용지로 재탄생함에 따라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두원 회장은 “보령시가 새롭게 떠오르고 있는 자동차튜닝산업 선점을 위해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기업 이전 및 유치를 위해 힘을 모아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동일 시장은 “㈜세원아이디원과 협력하여 튜닝관련 기업의 잇따른 유치로 미래 자동차 애프터마켓 선점, 이를 통한 청년 고용창출 및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