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시의회, 코로나19 성금 1210만원 기탁
    대전시의회, 코로나19 성금 1210만원 기탁
    김종천 의장 세비 50% 반납, 시의원 전원 자발적 모금
    • 황해동 기자
    • 승인 2020.03.24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의회 의원들이 코로나19 사태 극복과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자발적으로 모금한 성금 1210만원을 24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사진=대전시의회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시의회 의원들이 코로나19 사태 극복과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자발적으로 모금한 성금 1210만원을 24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사진=대전시의회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코로나19 사태 극복 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있는 대전시 의원들. 사진=대전시의회 제공
    코로나19 사태 극복 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있는 대전시 의원들. 사진=대전시의회 제공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시의회 의원들이 코로나19 사태 극복과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모금한 1210만원의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성금은 김종천 의장이 반납한 세비 50%에, 시의원 21명 전원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금액이 더해진 것이다.

    대전시의회는 ▲전국 최초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비상대책 상황실’ 운영 ▲시 집행부 불필요한 호출 자제 ▲토론회, 현장방문, 회의개최, 행사 연기 등 코로나19 감염 확산 저지와 방역대책 지원에 나서고 있다.

    김 의장은 “우리시는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확산 차단과 취약장소 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위기가 장기화됨에 따라 의회 차원에서 모든 행사를 자제하고, 경제 회복을 위한 성금 모으기 운동에 앞장서기로 했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