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손님인 척 금은방서 귀금속 훔친 10대 2명 검거
    손님인 척 금은방서 귀금속 훔친 10대 2명 검거
    • 이종현 기자
    • 승인 2020.03.24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동남경찰서 전경.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천안동남경찰서 전경.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금은방에서 손님 행세를 한 뒤 귀금속을 훔쳐 달아난 10대 2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남 천안동남경찰서는 금은방에 들어가 귀금속을 훔친 혐의로 A(16)군 등 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전날(23일) 오후 4시 40분쯤 동남구 사직동에 있는 한 금은방에서 손님인 척 물건을 고르다 경찰 추정 800만 원 상당의 귀금속을 들고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5시간 뒤 경기도 평택시에서 이들을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