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공공기관 이전 최대 ‘50억’ 지원
예산군, 공공기관 이전 최대 ‘50억’ 지원
군의회서 ‘기업투자유치 촉진조례전부개정조례안’ 통과
  • 이종현 기자
  • 승인 2020.05.22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산군청 전경.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예산군청 전경.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공공기관이 충남 예산군으로 이전하면 최대 50억 원의 지원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예산군이 제출한 ‘기업유치 촉진조례 전부개정조례안’이 지난 21일 군의회 문턱을 넘었다.

제조기업에 한정됐던 지원 대상을 공공기관과 관광, 문화, 의료산업으로 늘린 게 조례안 핵심이다.

개정된 조례안에 따라 투자금액이 150억 원 이상이면서 상시고용 30인 이상 법인이 예산으로 이전하면 투자금액 10% 범위 안에서 최대 50억 원을 지원받게 된다.

군은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인구증가가 기대된다고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