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산지역 2개 산업단지에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서산지역 2개 산업단지에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대죽일반산업단지와 오토밸리산업단지 주변 6ha에 총 사업비 60억 투입
    • 김갑수 기자
    • 승인 2020.06.02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서산시 대산읍 대죽리 대죽산업단지와 지곡면 오토밸리산업단지 주변을 대상으로 한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서산시 제공: 1일 대죽산업단지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사업 현장을 방문한 맹정호 시장/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충남 서산시 대산읍 대죽리 대죽산업단지와 지곡면 오토밸리산업단지 주변을 대상으로 한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서산시 제공: 1일 대죽산업단지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사업 현장을 방문한 맹정호 시장/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서산=김갑수 기자] 충남 서산시 대산읍 대죽리 대죽산업단지와 지곡면 오토밸리산업단지 주변을 대상으로 한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이 사업은 시가 충남도와 산림청에 지속적으로 건의해 국·도비 36억 원 등 총 60억 원을 확보해 추진 중인 것으로, 잎사귀 면적이 넓고 녹음이 지속되는 나무를 심어 대죽일반산업단지와 오토밸리산업단지 주변 녹지지역 6ha에 띠 형태로 조성하게 된다.

    대죽산업단지 일원에는 총 22억 원이 투입, 소나무 등 28종 2만476본을 심어 이달 말 사업이 마무리될 예정이다.

    또한 오토밸리산업단지에는 총 28억 원을 들여 올해 말까지 조성을 완료하고, 사업 잔액을 활용해 기타 산업단지에도 추가로 조성할 계획이다.

    1일 대죽산업단지를 찾아 현장을 점검한 맹정호 시장은 “미세먼지와 대기질 오염을 저감시켜 시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