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당진도 뚫렸다”…입국 외국인 3명 코로나19 확진
[속보] “당진도 뚫렸다”…입국 외국인 3명 코로나19 확진
카자흐스탄에서 입국
  • 이종현 기자
  • 승인 2020.07.07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충남 당진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7일 충남도 등에 따르면 이날 카자흐스탄 국적 외국인 3명(30대 남성 2명, 30대 여성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지난 5일 카자흐스탄에서 입국 후 당진 2동까지 콜벤을 타고 온 것으로 전해졌다.

자가격리 중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특이동선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당국은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이날 오전 10시 30분부터 시청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