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의당 지지 철회' 본격화…“정의당을 진보계열에서 아웃시켜라”
    '정의당 지지 철회' 본격화…“정의당을 진보계열에서 아웃시켜라”
    - 젠더적 편향성에 갇힌 정의당 여성 의원들 '분별력 제로'
    - 주장만 있고 사실 확인이 안 되어 있는 상태
    - '피해 호소인'이라는 단어는 고소인을 '약자'로 보이게 하려는 의도
    • 정문영 기자
    • 승인 2020.07.11 10:23
    • 댓글 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소속 류호정 장혜영 등 젊은 여성 초선의원들이 지나치게 젠더적 편향성에 갇힌 나머지 정치적 판단에 한계를 보이는 등 분별력이 크게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사진=페이스북/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정의당 소속 류호정 장혜영 등 젊은 여성 초선의원들이 지나치게 젠더적 편향성에 갇힌 나머지 정치적 판단에 한계를 보이는 등 분별력이 크게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사진=페이스북/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최근 안희정 전 지사 모친상에 조화를 보낸 문재인 대통령 등을 “무책임하다”고 소리친 데 이어, 박원순 서울시장의 장례를 ‘서울시장(葬)’으로 치르기로 한 결정을 비판하거나 조문에도 참석하지 않겠다는 둥 정의당 의원들이 보이는 일련의 정치행보에 대한 볼멘소리가 무성하다.

    특히 류호정 장혜영 등 젊은 여성 초선의원들이 지나치게 젠더적 편향성에 갇힌 나머지 정치적 판단에 한계를 보이는 등 분별력이 크게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오는 가운데, 정의당을 아예 진보계열에서 아웃시켜야 한다는 비판마저 나오고 있다.

    실제 SNS에서는 정의당 지지 철회 캠페인이 벌써부터 본격화되는 분위기다.

    역사학자 전우용 교수는 10일 페이스북을 통해 “조문하기 싫은 거, 이해한다. 조문을 안 하겠다고 떠들어서 정치적 의사를 표현하고 싶은 것도, 이해한다”며 “하지만 ‘하고 싶은 것’과 ‘해도 되는 것’조차 분간 못 하는 건, 좀 한심하다”고 일축했다.

    황교익 맛칼럼니스트는 “조문은 강제가 아니다. 안 가겠다고 상주에게 ‘통보하거나 선언’할 일이 아니다. 똥오줌은 가립시다”라고 충고를 던졌다.

    그는 특히 전날 심상정 대표가 조문 후 "이 상황에서 가장 고통스러울 수 있는 분 중 한 분이 '피해 호소인'일 것"이라고 한 발언의 문제점을 짚었다. 주장만 있고 사실 확인이 안 되어 있는 상태에서 '피해 호소인'이라는 단어는 고소인을 '약자'로 보이게 하려는 의도로 정의롭지 못하다고 비판했다.

    앞서 정의당 류 의원은 박 시장을 성추행으로 고소한 전직 서울시청 직원에 대한 지지를 밝히며 '2차 가해'를 우려해 조문을 거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장 의원도 "차마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이 애도할 수 없다"며 “고인이 우리 사회에 남긴 족적이 아무리 크고 의미 있는 것이었다 해도, 아직 우리가 알아야 할 것들이 있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Yoo, james y 2020-07-12 23:55:41
    입에 젖비린내도 안가신것들이 뭘알겠소만 쟤들은 다 진보라는 완장을 차고 날뛰는 인기영합주의자들입니다. 지 아버지가 죽었다면 똑같은 소리 안할겁니다. 그냥 무시합시다. 서산에 해는 졌는데 구유에 들어가기 싫어서 힘껏 울어대는 어린 송아지의 울음으로 칩시다.

    lanney 2020-07-12 13:22:37
    진보 가면을 쓴 페미, 류호정 저런것도 의원 이라니...정의당 아웃....지지 철회...!!

    텐텐 2020-07-12 04:54:11
    성추행 안햇고 떳떳하면 자살할리가 잇냐. 햇으니 자살한거지.ㅎ

    미통당 바이러스가 2020-07-12 00:10:37
    두 사람에게 옳겨졌나? 박원순 싫어했던 미통당도 막말은 안 했다
    류호정 장혜영 미래는 나경원 이언주냐?

    박영미 2020-07-11 21:54:06
    참언론사 같아요 찾아 들어와 회원 가입했어요
    오보와 가짜뉴스 속보 경쟁 속에 엉망진창 쓰레기 기사들만 넘치는데 굿모닝충청 반갑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