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성용 “故 박원순 시장… 누구든 죄 없는 이가 그에게 돌을 던지라”
    지성용 “故 박원순 시장… 누구든 죄 없는 이가 그에게 돌을 던지라”
    • 정문영 기자
    • 승인 2020.07.13 09:44
    • 댓글 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열린 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영결식에서 고인의 딸이 유가족을 대표해 추도사를 읽고 있다. 사진=TBS/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13일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열린 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영결식에서 고인의 딸이 유가족을 대표해 추도사를 읽고 있다. 사진=TBS/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故 박원순 서울시장의 영결식이 끝나면 서울추모공원으로 이동해 화장을 마친 다음, 장지인 고인의 고향 경남 창녕으로 향한다.

    천주교 정의구현사제단 소속 지성용 신부는 13일 페이스북에서 고인의 마지막 길을 떠올리며 “슬픔은 뒤로 하고 걷는다. 걸으면서 기도하고 생각하고, 또 기억하고 기도한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하늘에서 궂은 비가 하염없이 흘러내린다”며 “누구든 죄 없는 이가 그에게 돌을 던지라”고 소리쳤다.

    특히 “예수의 관용은 사랑과 용서, 이해와 공감을 위한 것이었다”며 “’ㅡ이즘’ 이라는 프레임…요즘은 그 ‘ㅡ이즘’이라는 말을 들으면 숨이 턱하고 막혀 온다”고 언급, 과열되는 이데올로기 논란에 질색했다.

    그리고는 “비판적 사고와 더불어 사람에 대한 사랑도 함께 해야 한다”며 사랑이 크게 결여된 비판 일변도의 부조리에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장윤성 2020-07-31 13:38:32
    내가 돌 던질께 나와봐라. 지성용 너도 돌로 쳐주마 나와라.

    햇님 2020-07-17 20:52:53
    내가 치고싶다
    근데 죽었네?

    한심 2020-07-15 16:56:41
    가만히 있음 중간이라도 간다는 말이 있지않소.
    개밥에 도토라같이 신부라는 이름으로 왜 끼어들어?
    정의구현도 못하는 무리들이~~

    신현수 2020-07-15 02:49:13
    지성용 신부, 진짜 사제 맞습니까? 약자에게 하신 예수님 말씀을 가해자, 권력자, 강자한테 적용하다니! 3대 카톨릭 집안에서 이런 신부의 태도는 듣도 보도 처음이네요. 카톨릭이 문정부에 커넥션이 있다더니 정말인가 봅니다!! 옛날 운동권 학생을 도와주던 카톨릭은 약자를 돕는 거였어요. 현재 정권 잡은 그들을 편드는 것은 권력에 빌붙는 거죠!!

    지랄똥싸네 2020-07-15 02:33:03
    죄 없는 이가 돌을 던져라 라는 말은 예수가 했는데 지가 뭔 예수라도 됨?
    신도 아닌 주제에 신의 말을 함부로 인용하지 말아라. 신성모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