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밤 세종 전동면 1시간사이 64mm폭우
    지난밤 세종 전동면 1시간사이 64mm폭우
    • 신상두 기자
    • 승인 2020.07.30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누적강수량 평균 59.1mm

    전동 121mm·전의 99mm 등 북부권 집중

    도로침수·토사유출 등 곳곳 피해 잇따라

    호우주의보와 경보가 발효됐던 지난밤, 세종에서 가장 많은 강수량을 보인 곳은 전동면이었다.  사진은 전동면 송성리 수난구조 장면.(굿모닝충청=세종 신상두 기자)
    호우주의보와 경보가 발효됐던 지난밤, 세종에서 가장 많은 강수량을 보인 곳은 전동면이었다. 사진은 전동면 송성리 수난구조 장면.(굿모닝충청=세종 신상두 기자)

    [굿모닝충청=세종 신상두 기자] 호우주의보와 경보가 발효됐던 지난밤, 세종에서 가장 많은 강수량을 보인 곳은 전동면이었다.

    이 지역 누적 강수량은 121mm에 달했고, 전의·소정면에도 각각 99mm·88mm가 내리는 등 호우가 북부권에 집중됐다.

    세종시에 따르면, 29일 밤 11시 50분에는 호우주의보가, 30일 오전 12시 40분에는 호우경보가 발효됐다.

    이번 폭우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도로침수와 토사유출 등의 시설피해는 잇따랐다.

    30일 오전 8시 기준 시설피해는 총 25건이었다.

    도로침수는 조치원읍 서창역 앞 1번국도 등 10건이, 토사유출은 전동면 송성리 한덕레미콘 앞 도로 등 4건이었다.

    이어 연서·장군면 등에서도 나무전도와 주택침수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