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女선수 성추행 의혹 충주시 실업팀 감독 '파면'
    女선수 성추행 의혹 충주시 실업팀 감독 '파면'
    여성선수 신체 더듬고 밤늦게 전화…당사자 일부 의혹 부인
    • 김수미 기자
    • 승인 2020.07.31 2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시청. 사진=충주시/굿모닝충청 김수미 기자
    충주시청. 사진=충주시/굿모닝충청 김수미 기자

    [굿모닝충청 김수미 기자] 충북 충주시가 여성 선수를 성추행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시 소속 실업팀 감독을 파면했다.

    31일 시에 따르면 감독 A씨가 여성 선수들에게 밤늦게 수차례 전화를 하거나 승용차나 숙소 등에서 신체를 더듬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이 같은 주장은 고 최숙현 선수 사망사건을 계기로 진행한 체육계와 시의 실태 조사 과정에서 불거진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A씨는 제기된 의혹에 대해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시는 이날 자체 조사를 통해 A씨의 성희롱·성폭력 행위를 확인하고 직장운동경기부 운영위원회에서 파면하기로 결정했다.

    시 관계자는 “직장운동경기부 선수들에 대한 수시 면담을 강화해 유사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