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밭도서관, '길 위에서 대전을 만나다' 인문학 운영
    한밭도서관, '길 위에서 대전을 만나다' 인문학 운영
    • 정민지 기자
    • 승인 2020.08.10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밭도서관 '2020년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운영 포스터. 사진=대전시 제공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한밭도서관 '2020년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운영 포스터. 사진=대전시 제공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한밭도서관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2020년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사업 지원대상에 선정됐다.

    이에 따라 한밭도서관은 ‘길 위에서 대전을 만나다: 대전의 어제와 오늘’을 주제로, 관련 분야의 전문가와 함께 9월부터 11월까지 총 13회에 걸쳐 강연·탐방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과거 우리 지역을 살았던 사람들의 삶의 모습을 알아보고, 현재를 사는 우리를 성찰해 보는 시간이 마련된다. 이를 통해 공동체 성원으로서 의미 있는 삶의 방식 등에 대한 사유의 시간을 갖게 해준다.

    제1차 강연은 9월 3일과 4일 오전 10시~12시까지 한밭도서관 지하 1층 다목적홀에서 ‘대전의 향교와 서원’을 주제로 강연이 진행된다. 탐방은 9월 11일 오전 10시 진잠향교와 숭현서원으로 떠난다.

    9월 17일부터 진행되는 제2차 과정은 ‘카메라를 들고 떠나는 대전 인문학 산책’으로, 매일 지나치는 익숙한 장소들을 카메라 렌즈 속 시선으로 바라보고 나만의 감성으로 담아내는 시간을 가져본다.

    강연은 9월 17일과 18일 오전 10시부터 한밭도서관 지하 1층 다목적홀에서 진행된다. 탐방은 9월 24일 오전 10시부터 은행동, 선화동 골목길을 탐방하며 사진으로 담아낸다.

    1·2차 과정 접수는 8월 18일 오전 9시부터 선착순 전화(☎042-270-7483)로 받는다.

    참가대상은 일반 시민(성인)으로, 참가비는 무료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