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태안군 "악의적 언론 보도 강경 대응 원칙"
    태안군 "악의적 언론 보도 강경 대응 원칙"
    내부 규정 강화 통해 홍보비와 보도자료 제공 중단키로…"합리적 비판은 존중"
    • 김갑수 기자
    • 승인 2020.08.10 13:0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태안군이 일부 악의적 언론 보도에 대한 강경 대응 원칙을 마련한 것으로 10일 파악됐다. (자료사진: 태안군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충남 태안군이 일부 악의적 언론 보도에 대한 강경 대응 원칙을 마련한 것으로 10일 파악됐다. (자료사진: 태안군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태안=김갑수 기자] 충남 태안군이 일부 악의적 언론 보도에 대한 강경 대응 원칙을 마련한 것으로 10일 파악됐다.

    합리적인 비판은 최대한 존중하겠지만, 특정 사안을 왜곡‧부풀리거나 사실이 아닌 내용을 잘못 보도함으로써 군정에 대한 신뢰를 훼손하는 상황을 더 이상 방치하지 않겠다는 것이다.

    군 유력 인사는 이날 오전 <굿모닝충청>과 만난 자리에서 “일부 악의적 언론 보도로 인한 피해가 군정은 물론 군민에까지 돌아가고 있다”며 “내부 규정 강화를 통해 더 이상 이런 일이 되풀이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1차적으로 ‘해당 기사가 잘못된 만큼 정정 보도를 해달라’고 요청했지만 전혀 받아들여지지 않는 상태가 이어지고 있다”며 “그동안과 마찬가지로 ‘좋은 게 좋은 것’이라는 식으로 적당히 넘어가는 일은 앞으로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군은 내부적으로 시행 중인 홍보비 지원 규정을 대폭 강화한 것으로 전해졌다.

    군정에 대한 왜곡‧허위‧과장 보도를 하고도 그 잘못을 인정하지 않고 오히려 더욱 악의적인 기사를 쏟아낼 경우 홍보비는 물론 통상적인 보도자료도 제공하지 않겠다는 것이다.

    군의 이 같은 입장에 대해 언론계 내부에서도 “오죽했으면…”이라는 반응이 주를 이루고 있다.

    언론과 공직사회 안팎에서는 “실질적인 지방자치 발전과 자치분권 강화를 위해서는 언론의 역할이 매우 중요함에도, 오히려 갈수록 악화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언론 스스로 자정 노력에 나서야야 할 때”라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루 2020-08-10 14:32:59
    쓰레기 언론들이 많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