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식초+베이킹소다 점빼기 ‘위험천만’…평생 흉터
    식초+베이킹소다 점빼기 ‘위험천만’…평생 흉터
    김홍석 피부과전문의 "홍반, 궤양, 염증, 흉터 부작용 우려"
    • 김수미 기자
    • 승인 2020.10.12 0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초로 인한 화학적 화상 모습. 사진=김홍석 원장/굿모닝충청 김수미 기자
    식초로 인한 화학적 화상 환자모습. 사진=김홍석 원장/굿모닝충청 김수미 기자

    [굿모닝충청 김수미 기자] 최근 식초에 베이킹소다를 섞어 점부위에 묻혀 닦아내면 점을 지울 수 있다는 영상이 유튜브에서 인기를 끌면서 이로 인한 부작용 사례가 적지 않다.

    이전부터 식초를 활용한 점 빼기 정보는 많은 관심을 끌어 왔다. 인터넷에 떠도는 영상 속 화면을 보면 굳이 피부과에 가지 않고서도 집에서 손쉽게 점이나 기미 등 피부 위 잡티를 없앨 수 있는 것처럼 보인다.

    과연 식초로 손쉽게 피부 잡티 제거가 가능한 것일까? 피부과전문의 김홍석 청주 와인 피부과 원장으로부터 ‘식초로 점 빼기’에 관한 다양한 이야기를 들어봤다.

    김홍석 청주 와인피부과 원장. 사진=김홍석 원장/굿모닝충청 김수미 기자
    김홍석 청주 와인피부과 원장. 사진=김홍석 원장/굿모닝충청 김수미 기자

    ◆최근 내원자 중 ‘식초로 점 빼기’ 부작용 사례?

    날씨가 선선해지면서 병원에서 점을 빼려는 분들이 많아졌다. 그 중 식초를 이용해 점을 빼다 생긴 흉터나 얼룩으로 내원하는 분들도 많아졌다.

    몇 분은 ‘유튜브 보니까 식초로 빼라고 해서 했는데 문제가 생겼다’고 말씀하신다. 식초로 점을 뺄 수는 있지만 안전성과 과학적 검증을 배제한 채 단순히 자신들의 경험담을 통해 추천하고 똑같이 따라해 흉터가 생기는 일이 발생하고 있다.

    얼굴에 직접 할 수 없으니까 팔·다리에 먼저 테스트 삼아 해보고 괜찮으면 해보라고 권하곤 하는데 팔·다리 피부는 얼굴보다 피지 분비가 적고 피부가 얇아 같은 상처가 난다하더라도 흉이 훨씬 잘 생기는 문제가 있기 때문에 이렇게 테스트하는 방법 역시 좋은 것은 아니다.

    ◆‘식초로 점 빼기’ 무엇이 문제인가?

    식초로도 점이 빠지긴 한다. 문제는 양이나 시간 등에 대해 획일화되고 규격화되어 있지 않아 피부에 흉터나 얼룩이 생기는 경우 치료하기 힘든 경우가 많고, 영구적인 손상이 생길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실제로 점을 뺐을 때 가장 큰 문제 중 하나가 그 점 부분에만 화학물질을 선택적으로 닿게 할 수 없다는 것이다. 그리고 닿게 한 부분의 깊이를 파악할 수 없는 것이 문제다.

    물론 농도를 묽게 해 여러 번에 나눠 할 수도 있지만 대부분 농도가 묽은 게 어느 정도인지도 모르고, 어느 정도의 시간이 적절한 시간인지를 모른다.

    ◆부작용 어떤 것이 있나?

    식초를 이용해 점을 뺄 때 가장 많이 올 수 있는 부작용에는 홍반, 궤양, 염증, 색소침착, 흉터가 있다. 단순하게 색소침착이 생기는 수준의 정도면 시간이 지나면서 없어지기도 하지만 만약 흉이 생긴다면 궤양이 생겨 파이고, 쌀알 크기의 궤양이 생길 수 있다.

    쌀알 크기의 궤양은 상처가 아물 때 깨끗하게 아물지 않고 화상 입었을 때 일그러지는 흉터 같은 비후성 반흔이 생기는 경우가 많다. 이렇게 한 번 생기고 나면 치료가 어려우며, 치료 기간과 시간이 오래 걸린다. 그리고 흉터의 깊이에 따라 짧게는 3~4개월, 길게는 1년 이상의 기간이 필요하다.

    ◆안전한 시술과 레이저의 원리

    병원에서 보통 점을 뺄 때 탄산가스 레이저를 이용한다. 1만600μm의 원적외선 부분에 있는 탄산가스를 매질로 이용해 특정 부분을 쐈을 때 조직 안의 수분을 증발 시켜 조직을 태우는 개념이다.

    과거 탄산가스 레이저가 연속형 모드다 보니 열에너지가 강하게 전달돼 주변 조직에 영향 미쳐 얼룩, 흉이 많이 생겼다.

    그래서 점을 뺄 때 조금 끊어 주는 방법을 쓰게 된 건데 최근에는 울트라펄스(ultrapulse)를 사용해 열을 전달하되 탁탁 끊어주는 방법으로 시술자가 선택한 부분에만 강하게 열을 주고, 주변 조직에 열 손상을 최소화해 선택적으로 치료할 수 있게 됐다.

    식초로 점 빼기처럼 많은 사람이 이렇게 하니까 점이 빠진다고 말하는 것은 충분히 가능하지만 본인의 피부를 사랑한다면 좀 더 안전하고 과학적으로 증명할 수 있는 방법으로 점을 빼 보길 권유 드린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