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여군 한울친환경영농조합법인 농식품부 공모 선정
    부여군 한울친환경영농조합법인 농식품부 공모 선정
    국비 2억1000만 원 확보…27개 농가에 88ha 규모로 연간 500여 톤 생산
    • 김갑수 기자
    • 승인 2020.10.16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부여군 한울친환경영농조합법인(대표 남궁성)이 농림축산식품부가 공모한 2021년 친환경농업기반구축사업에 선정돼 국비 2억1000만 원을 확보했다. (부여군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충남 부여군 한울친환경영농조합법인(대표 남궁성)이 농림축산식품부가 공모한 2021년 친환경농업기반구축사업에 선정돼 국비 2억1000만 원을 확보했다. (부여군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부여=김갑수 기자] 충남 부여군 한울친환경영농조합법인(대표 남궁성)이 농림축산식품부가 공모한 2021년 친환경농업기반구축사업에 선정돼 국비 2억1000만 원을 확보했다.

    이 사업은 국비와 지방비 등 총 7억1000만 원을 들여 친환경농산물의 생산과 가공, 유통 인프라 확충에 필요한 시설과 장비를 지원하는 것이 골자다.

    한울친환경영농조합법인은 27개 농가 88ha 규모로, 연간 500여 톤의 친환경농산물을 생산하고 있으며, 서울시 등 학교 공공급식에 납품하고 있다.

    군은 그동안 적극적인 의견수렴과 함께 친환경농업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쳐왔다. 특히 이번 공모사업 과정에서 서류심사와 현장조사, 발표평가 등 수차례 자체 검증을 거쳐 중앙 평가에 대비하기도 했다.

    부여지역 친환경농산물 인증현황은 418개 농가에 617ha로, 도내에서는 홍성군 다음으로 많은 면적을 확보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친환경농산물 판로가 막혀 농가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번 공모 선정으로 장비·시설지원에 그치는 것이 아닌, 장기적으로 친환경농업의 기반을 확대시키는 효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