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령시, 배달업체 오토바이 74대에 스티커 부착
    보령시, 배달업체 오토바이 74대에 스티커 부착
    전년 대비 이륜차 사고 35% 증가…고유 색상·번호로 제보해 안전운전 유도
    • 김갑수 기자
    • 승인 2020.10.20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보령시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이륜차 사고 예방을 위해 이달 말까지 지역 5개 배달업체 오토바이 74대를 대상으로 고유 색상과 번호가 새겨진 스티커를 제작·부착한다. (본사 자료사진과 보령시 제공 사진 합성/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충남 보령시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이륜차 사고 예방을 위해 이달 말까지 지역 5개 배달업체 오토바이 74대를 대상으로 고유 색상과 번호가 새겨진 스티커를 제작·부착한다. (본사 자료사진과 보령시 제공 사진 합성/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보령=김갑수 기자] 충남 보령시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이륜차 사고 예방을 위해 이달 말까지 지역 5개 배달업체 오토바이 74대를 대상으로 고유 색상과 번호가 새겨진 스티커를 제작·부착한다.

    시에 따르면 올해 전체 교통사고 및 사망자 수는 전년 대비 소폭 감소했으나 이륜차 사고는 35% 증가했으며, 이륜차 사망자 수는 전체 사망자의 절반을 차지하고 있어 대책 마련이 절실하다는 것.

    특히 코로나19로 배달이 증가하고 있어 과속운전과 신호위반 등 불법운행으로 인한 사고 역시 급증하고 있다는 게 시의 설명이다.

    이에 시는 시민 누구나 교통법규를 어긴 배달업체의 오토바이에 부착된 고유 색상과 번호로 제보해 안전운전을 유도할 방침이다.

    시는 보령경찰서와 협업체제를 구축, 제보된 운전자에 대해서는 지도·단속을 하는 한편, 경미한 교통법규 위반행위에 대해서는 최초 3회에 대해 주의 조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우수 참여 업체에는 안전모 등 교통안전용품을 우선 지급하는 등 인센티브도 제공할 예정이다.

    김계환 교통과장은 “최근 이륜차의 교통사고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안전운전문화 활성화와 시민 제보 강화를 위해 이번 시책을 도입하게 됐다”며 “농촌마을의 이륜차, 농기계 등으로 인한 교통사고도 함께 예방할 수 있도록 교통안전교육을 병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