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문희 충북도의장 “용담댐 방류, 충북도민 피해 보상해달라”
    박문희 충북도의장 “용담댐 방류, 충북도민 피해 보상해달라”
    국회 환노위, 지난 21일 피해현장 방문시 직접 건의…k-water 충북이전 등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0.10.22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문희 충북도의장이 지난 21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가 국정감사 일정으로 방문한 용담댐 피해현장에서 충북도민의 실질적인 피해보상을 요청했다. 사진=충북도의회/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박문희 충북도의장이 지난 21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가 국정감사 일정으로 방문한 용담댐 피해현장에서 충북도민에 대한 실질적인 피해보상을 요청했다. 사진=충북도의회/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박문희 충북도의장이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에 용담댐 방류로 인한 충북도민의 실질적인 피해보상과 k-water 금강유역본부의 충북이전 등을 건의했다.

    박 의장은 지난 21일 대전광역시 동구를 찾아가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의원들을 만나 현안 문제를 직접 건의했다.

    이날 환노위에서는 송옥주 위원장, 노웅래, 이수진, 장철민 의원이 참여했다.

    박 의장은 “전북 전주시에 위치한 K-water 금강유역본부를 금강수계의 중심부인 충북으로 이전할 것”과 “대청호 상수원보호구역 중 청남대 구역(5㎢) 해제, 그동안 청남대 관리비용 일부 국비지원, 관광시설 관련 규제를 완화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충북도민은 대청댐과 용담댐 설치로 인해 각종 규제와 농업용수 부족, 홍수 등의 피해를 보고 있다”며 “그동안 충북도민의 희생에 대한 보상과 관광자원 활용을 위해 적극 검토해 달라”고 강조했다.

    이에 노웅래 의원은 “충북도의 건의사항에 대해 환경부와 한국수자원공사에 정식으로 서면질의를 요청 하겠다”며 “해당기관의 답변을 듣고 검토한 후 박 의장께 직접 알려 드리겠다”고 답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