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예산 60대 기저질환자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예산 60대 기저질환자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21일 접종 후 이틀만에 숨져…보건소 “사망과 접종 연관성 확인 안 돼”
    천안 70대와 당진 80대 등 충남서 3명 사망
    • 이종현 기자
    • 승인 2020.10.24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충남 예산군에서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사례가 발생했다.

    24일 예산군 등에 따르면 21일 예산군보건소에서 무료 독감백신을 맞은 60대 A씨가 53시간 뒤인 23일 오후 자택에서 쓰러져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졌다.

    A씨는 그동안 심장질환과 천식 등 기저질환을 앓아왔던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A씨와 같은 날 백신을 맞은 85명은 이상 반응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군 보건소는 밝혔다.

    이인희 보건소 감염병관리팀 주무관은 <굿모닝충청>과 통화에서 “A씨가 평소 등산 등 일상생활도 하고 사망 당일에도 정상적으로 생활한 것으로 파악됐다"며 접종 후 특별한 증상이 없다가 갑자기 쓰러진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이어 “사망 원인과 백신 접종과 직접적인 연관성은 좀 더 조사해봐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당진시 거주 80대와 천안시 거주 70대도 19일 독감백신 접종 후 21일과 23일 각각 숨진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충남도는 관련 사실을 질병관리청에 통보하는 한편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