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절차 완료… 국토부 관보 고시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절차 완료… 국토부 관보 고시
    • 정민지 기자
    • 승인 2020.10.29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혁신도시 입지 후보지인 역세권지구와 연축지구. 사진=대전시 제공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을 위한 절차가 모두 완료됐다.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은 지난 8일 제28차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본회의를 통과하고, 국토교통부가 29일자 관보에 고시함으로써 모든 법적 절차가 마무리됐다.

    이로써 지난 2005년 국토 균형발전을 위한 혁신도시 지정에서 대전·충남이 제외된 이후 15년 넘게 염원했던 숙원 사업이 해결됐다.

    충남도 혁신도시 입지 후보지인 내포신도시. 사진=본사DB

    앞서 대전시는 동구 대전역세권지와 대덕구 연축지구 등 두 곳을, 충남도는 도청 소재지인 내포신도시(홍성군 홍북읍, 예산군 삽교읍 목리, 신리)를 각각 혁신도시 입지 후보지로 명시한 바 있다.

    대전은 원도심 활성화 및 동서균형 발전을 조성 방향으로 설정했다. 대전역세권지구엔 중소기업·교통·지식산업 관련 공공기관을, 연축지구엔 과학기술 관련 공공기관을 각각 유치할 방침이다.

    충남은 도 균형발전정책 핵심을 조성 방향으로 놓고, 환경기술·연구개발(R&D)·문화체육 관련 공공기관 유치를 추진할 계획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