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올 3분기 매출 1조 8866억 원 달성
한국타이어 올 3분기 매출 1조 8866억 원 달성
영업이익 2246억 원 등 지난해 같은 기간·전 분기 대비 상승세 기록
  • 황해동 기자
  • 승인 2020.11.02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주) 본사 전경.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주)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주) 본사 전경.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주)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주)(이하 한국타이어)가 올 3분기 매출액 1조 8866억 원을 달성했다.

한국타이어는 올 3분기 매출액 1조 8866억원, 영업이익 2246억 원을 달성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액 2.8%, 영업이익 24.6% 증가한 수치다. 전 분기에 비해서는 매출액 38.3%, 영업이익 220.5% 늘었다.

이는 유럽, 북미, 중국 등지의 교체용 타이어와 신차용 타이어 판매 증가에 따른 결과라고 한국타이어는 분석했다.

특히 중국시장에서는 18인치 이상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 비중이 33.6%를 기록,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8.9%P 상승하면서 상승세를 이끈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타이어 측은 “소비자가 직접 선택하는 교체용 타이어 시장을 주도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 상황에서 품질·가격 경쟁력을 갖춘 상품을 선택하는 소비자들이 전 세계적으로 늘어난 것이 상승세의 원인으로 풀이된다”고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최근 독일, 영국 등 자동차 전문지의 타이어 비교 테스트에서 잇따라 최고의 평가를 받으며 세계 최고의 타이어 기업으로 기술력을 입증하고 있다.

또 프리미엄 브랜드 ‘한국(Hankook)’과 글로벌 전략 브랜드 ‘라우펜(Laufenn)’을 동시에 운영하는 전략적 포트폴리오 구축을 통해 판매 저변을 확대하는 등 시너지 창출이 실적 상승을 이끌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밖에도 포르쉐 브랜드 최초 고성능 전기 스포츠카 모델인 ‘타이칸(Taycan)’에 전기차용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프리미엄 스포츠’ 상품군인 ‘벤투스 S1 에보3 ev’를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는 등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과의 파트너십을 확장해나가고 있다.

앞으로도 품질경쟁력 강화, 18인치 이상 타이어 판매 확대, 다변화된 제품 포트폴리오 확대, 해외 각 지역별 유통 전략 최적화 등에 노력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