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산군농업기술센터, '농촌지도사업 최우수기관 선정'
    금산군농업기술센터, '농촌지도사업 최우수기관 선정'
    • 백승협 기자
    • 승인 2020.11.20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금산=백승협 기자] 금산군농업기술센터는 올해 충남도 농촌지도사업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충청남도 농업기술센터에서 도내 16개 시군농업기술센터의 농촌지도사업 성과를 객관적으로 평가해 기관간의 경쟁력을 향상시키고, 고품질 대농업인 서비스 제공과 직원들의 사기진작을 도모하기 위해 실시됐다.

    평가 기준은 미래농업인력 육성, 농촌진흥사업조직 및 예산관리, 귀농·귀촌지원, 과학영농시설 운영실적 등 13개 항목 24개 주요 사업별 지표를 근거로 점수를 매겼다.

    이번 수상으로 금산은 사업 인센티브 1억2000만 원을 확보했다.

    센터는 올해 도시경관농업추진단 새로 신설해 농촌지도관1명 외 5명의 인력 확보했고, 5개 농업인농업대학 운영, 6차 가공산업 육성, 수출들깻잎 양액재배 신기술개발, 인구유입을 위한 귀농귀촌지원센터운영, 클로렐라 및 미생물지원 활용영역확대강화, 친환경 농축산물 생산기반확충, 균형발전예산확보 운영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을 중점 추진했다.

    이갑수 소장은 “이번 최우수기관 선정은 코로나19로 국내외적으로 다변화되는 농업환경과 소비자들의 소비 추세에 신속히 대처하고 꽃동산 조성을 통한 관광객 유치를 목표로 노력을 펼친 결과”라며 “앞으로 금산군 농업농촌경쟁력 강화로 돈 버는 금산농업실천에 역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12월말에 열린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