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자동차 종합검사업체 대상 합동 지도·점검
대전시, 자동차 종합검사업체 대상 합동 지도·점검
  • 정민지 기자
  • 승인 2020.11.23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청사 전경. 사진=대전시 제공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대전시청사 전경. 사진=대전시 제공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대전시가 이달 25일부터 12월 11일까지 ‘2020년도 하반기 자동차 종합검사 지정정비사업자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합동 지도·점검은 ‘자동차관리법’ 제45조의3 및 ‘자동차 검사 시행요령 등에 관한 규정’ 제22조에 따라 시민의 안전과 직결되는 자동차 종합검사의 내실화와 실효성을 확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와 한국교통안전공단, 대전자동차검사정비사업조합이 함께 실시한다.

시는 이번 점검을 통해 ▲검사방법 준수여부 ▲기술인력 확보여부 ▲검사시설 기준 적합 운영여부 ▲검사장비·설비 지정기준 등 관리상태 ▲검사장면 및 결과 미 기록 여부 등 사업장 안전실태 전반을 살필 계획이다.

특히 2020년도 기준으로 검사 합격률이 지나치게 높은 업체, 검사 실적이 미비한 업체, 검사관련 민원발생 업체 등에 대해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또 이번 점검기간 내 환경부와 국토교통부가 지정한 4개 업체 종합검사지정정비사업자에 대해 환경부, 국토교통부,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합동으로 특별점검도 병행해 추진한다.

점검 결과 경미한 위반 행위에 대해선 현장에서 시정조치하고, 법령 위반 등 부실검사가 발견될 경우 자동차관리법에 따라 강력한 행정처분을 취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