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5개구, 중기부 대전 잔류 총력 대응
대전시-5개구, 중기부 대전 잔류 총력 대응
  • 정민지 기자
  • 승인 2020.11.29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와 5개 자치구가 29일 오후 3시 30분 ‘시장-구청장 긴급 간담회’를 열고 중소벤처기업부의 세종 이전 추진에 따른 대응방안 등을 집중 논의했다. 사진=대전시 제공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대전시와 5개 자치구가 중소벤처기업부의 세종시 이전 관련 12월 공청회 개최에 대해 강력히 대처해 나갈 방침이다.

시와 5개구는 29일 오후 3시 30분 ‘시장-구청장 긴급 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에 합의했다.

허태정 대전시장 주재로 5개 구청장 등이 참여한 이날 간담회에선 ‘중기부 세종 이전 추진에 따른 대응방안’ 등을 집중 논의했다.

앞서 중기부는 지난달 16일 행정안전부에 세종시 이전 의향서를 제출한 이후 관련 행정절차에 따라 오는 12월 공청회 개최가 예상되고 있다.

이에 따라 시와 자치구는 이달 30일 세종 행정안전부 청사 앞에서 중기부 대전 잔류 관련 공동 입장문을 발표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과 시민단체 주관으로 진행되는 천막시위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허 시장은 “중기부 세종 이전은 현 정부의 균형발전 국정 철학에도 반하는 시도”라 지적하며 “행정은 물론 정치권, 시민단체를 포함한 150만 대전시민과 함께 총력 저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