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고을 영동, ‘여자씨름단’ 창단된다
감고을 영동, ‘여자씨름단’ 창단된다
감독1명·선수5명으로 구성…대한씨름협회 창단 승인·등록 마쳐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0.11.30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2019년 대통령배 씨름대회 여자부 경기 모습. 사진=영동군/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감고을’ 충북 영동군에 여자씨름단이 창단 준비를 마치고 내년 1월 공식 창단할 예정이다.
  
30일 군에 따르면 최근 대한씨름협회에 ‘영동군청 여자씨름단’ 창단을 승인받고 팀등록을 마쳤다. 팀등록은 대한씨름협회에서 팀코드를 부여하는 것.

군의 여자씨름단은 감독 1명과 선수 5명으로 매화급(60㎏이하) 2명, 국화급(70㎏이하) 2명, 무궁화급(80㎏이하) 1명으로 구성되며 감독과 선수는 다음달 중 선임할 계획이다.

현재 우리나라 여자씨름단은 전국 5개팀이 운영되고 있다.

영동군청 여자씨름단이 창단되면 모래판에도 신선한 변화와 새로운 구도가 형성될 것이라 전망된다.

또한, 민속 스포츠인 씨름을 널리 알리고 국민체육 진흥과 여자씨름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와 함께 전국적인 규모의 여자씨름 대회는 매년 9~10개 대회가 개최되며 MBC스포츠플러스, KBS N스포츠 등에서 생중계 돼 군을 알리는 홍보사절단으로서의 역할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장시태 군씨름협회장은 “영동군청 여자씨름단 창단을 적극 환영하며 팀 창단으로 인해 영동군 씨름이 활성화되고 군 홍보효과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우리 고유의 민속경기인 씨름을 보존하고 지역 브랜드 가치 제고를 위해 영동군청 여자씨름단 창단을 준비중이다 ”라며 “여자 씨름선수단이 전국 최고의 씨름단으로 성장해 영동을 알릴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