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공주병원 무인민원발급기 설치…"불편 해소"
국립공주병원 무인민원발급기 설치…"불편 해소"
공주시 지원으로 73종 증명서 저렴하게 발급…"행정서비스 만족도 향상"
  • 김갑수 기자
  • 승인 2020.11.30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권 정신건강 거점 의료기관인 국립공주병원(원장 이종국)이 공주시의 지원을 받아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했다. (국립공주병원 제공: 이종국 원장이 무인민원발급기를 통해 증명서를 발급받고 있다/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중부권 정신건강 거점 의료기관인 국립공주병원(원장 이종국)이 공주시의 지원을 받아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했다. (국립공주병원 제공: 이종국 원장이 무인민원발급기를 통해 증명서를 발급받고 있다/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공주=김갑수 기자] 중부권 정신건강 거점 의료기관인 국립공주병원(원장 이종국)이 공주시의 지원을 받아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했다.

무인민원발급기는 24시간 이용 가능하며, 주민등록등·초본 등 총 73종의 증명서를 기존 관공서 창구보다 50% 정도 저렴한 수수료에 발급받을 수 있다.

국립공주병원에 따르면 정신건강복지법 시행(2017년 5월 30일) 이후 입·퇴원을 위한 제출 서류가 늘어나면서 무인민원발급기의 필요성이 대두돼 왔다.

이번 설치에 따라 급하게 국립공주병원을 찾았다 관련 서류를 챙기지 못해 입·퇴원 수속이 지연되는 등 불편을 겪었던 환자와 보호자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국립공주병원 관계자는 “인근 주민에게도 언제든지 민원서류 발급 편의를 제공, 공공기관으로서 행정서비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