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대 재학생 확진…당진시 "선별진료소 설치"
신성대 재학생 확진…당진시 "선별진료소 설치"
11월 28일 서산 확진자 나온 주점 방문…신평면 거주 내국인도 확진
  • 김갑수 기자
  • 승인 2020.12.03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당진시 소재 신성대학교 재학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자료사진: 신성대 홈페이지/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충남 당진시 소재 신성대학교 재학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자료사진: 신성대 홈페이지/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당진=김갑수 기자] 충남 당진시 소재 신성대학교 재학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시는 신성대에 현장 선별진료소를 설치, 확진자의 학과와 기숙사생 등 500여 명에 대한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3일 시에 따르면 신성대 재학생인 21번 확진자(충남 940번) A씨는 전날 발열 증상으로 시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은 결과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역학조사 결과 A씨는 지난 달 28일 서산 확진자 발생 장소인 주점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22번 확진자(충남 941번) B씨는 신평면 거주 내국인으로, 발열과 기침 등 증상이 있어 당진종합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은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B씨의 감염경로는 확인되지 않고 있어 방역당국은 추가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시 보건소는 “해당 학생 접촉자 분류를 신속하게 진행 중”이라며 “기숙사와 관련 학과 학생에 대한 선제적 검사를 위해 신성대 현장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500여 명을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