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날씨] 월요일 최대 10cm 폭설 특보…빙판길 주의
[충북 날씨] 월요일 최대 10cm 폭설 특보…빙판길 주의
아침 기온 영하 10도 이하 강추위…19일부터 차차 맑음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1.01.17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7일 충북 청주지역에 많은 눈이 내려 도로가 빙판길이 됐다. 사진=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지난 7일 충북 청주지역에 많은 눈이 내려 도로가 빙판길이 됐다. 사진=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충북지역에 주말을 맞아 또다시 강추위가 몰아치는 가운데 많은 눈이 내릴 예정이어서 월요일 출근길이 꽁꽁 얼어붙을 전망이다.

17일 청주기상지청은 이날 오전 11시 충북 전역에 대설 예비특보를 발령했다.

청주와 충주, 제천 등 중북부지역은 18일 새벽부터, 보은 등 남부지역은 18일 아침을 기준으로 대설 예비특보가 발령됐다.

눈은 이날 오후부터 내리기 시작해 북부지역 5~10cm, 중남부 지역 2~7cm 가량 쌓일 예정이다.

이번 눈은 18일 오후까지 내리다가 19일부터 점차 맑아질 예정이다.

기온 또한 크게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다.

18일은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7도에서 영하 2도, 낮 최고기온은 1~5도가 예상되며 19일은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7도에서 영하 11도, 낮 최고기온은 영하 2에서 1도가 예상된다.

청주기상지청 관계자는 “17일부터 18일 사이에 많은 눈이 쌓이거나 얼면서 빙판길이 나타나는 곳이 많겠고, 터널의 경우 출·입구 간의 노면 상황이 달라질 수 있으니, 차량 운행 시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