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한밭체육관 선별진료소 다음 달 14일까지 연장
대전 한밭체육관 선별진료소 다음 달 14일까지 연장
  • 황해동 기자
  • 승인 2021.01.17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청사 전경. 자료사진/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시청사 전경. 자료사진/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 중구 부사동 한밭체육관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가 다음 달 14일까지 연장 운영된다.

대전시는 중앙방역대책본부가 다음 달 14일까지를 설 명절 특별방역대책기간으로 정함에 따라 이용자들의 편의성과 접근성 제공 차원에서 연장, 운영키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임시 선별검사소는 지난달 28일부터 대전시가 채용한 민간의료 인력 4명과 대한결핵협회 인력으로 운영되고 있다.

지난 16일까지 총 7986명에 대한 검사를 실시, 14명의 확진 환자를 찾는 성과를 거뒀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5시 30분, 주말 정오부터 오후 4시까지다. 일반시민은 워킹 스루, 임산부·노약자·장애인은 드라이브 스루를 통해 검사받는다. 결과는 24시간 이후 나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