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뭇매’ 맞는 유승민…정청래 “초딩 얼라보다 못한 헛소리로 칭얼대지 마라”
‘뭇매’ 맞는 유승민…정청래 “초딩 얼라보다 못한 헛소리로 칭얼대지 마라”
- 이재명 "우리국민을 ‘돈 뿌리면 표 주는’ 원시유권자로 모독했다"
  • 정문영 기자
  • 승인 2021.02.20 19:03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정청래 의원이 20일 문재인 대통령을 할퀸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을 향해
〈더불어민주당 정청래 의원이 20일 문재인 대통령을 할퀸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을 향해 "초딩 얼라보다 못한 헛소리로 칭얼대지 마시라”며 "못난 소리, 못된 소리" "갈라파고성 확증편향" "먼저 인간이 되시라" "국가원수가 실험대상인가?”라는 등 원색적인 비난을 서슴지 않았다. 사진=동아일보/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에게도 똑같이 묻고 싶다. 대통령 개인 돈이라면 이렇게 흥청망청 쓸 수 있을까? 내가 낸 세금으로 나를 위로한다니 이상하지 않는가? 이러니 선거를 앞둔 매표행위라는 얘기를 듣는 것이다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이 20일 "코로나에서 벗어날 상황이 되면 국민위로 지원금, 국민사기진작용 지원금 지급을 검토하겠다"고 약속한 문재인 대통령을 이렇게 할퀴고 나섰다가, 호된 뭇매를 맞고 있다. 가벼운 입놀림으로 자칫 '멍석말이'라도 당할 판이다.

이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이날 맨먼저 “유 전 의원이 문 대통령님을 향해 ‘기재부를 그만둔 신재민 사무관보다 못하다'는 망언까지 쏟아냈다”며 “상식 밖의 모독이자 우리 국민의 높은 주권의식에 대한 폄훼”라고 회초리를 들었다.

이 지사는 특히 재난지원금을 “매표 행위”라고 한 비난을 콕 집어 “우리국민을 ‘돈 뿌리면 표 주는원시유권자로 모독했다”고 두들겨 팼다.

이어 참다 못한 더불어민주당 정청래 의원이 가세했다. 그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얼라보다 못한 헛소리"라는 말로 유 전 의원을 깔아뭉갠 뒤, “지금 국민에겐 당장 오늘의 고통이 힘들고 버겁다. 국민들에겐 위로와 응급조치가 필요하다”며 “못난 소리, 못된 소리 그만 하시라”고 한층 강도 높게 몽둥이를 들었다.

그는 “유승민 씨, 정치인은 팩트, 의도, 태도에 유의하라고 했다. 갈라파고성 확증편향에서 벗어나시라”며 “당신의 팩트는 틀렸고, 의도는 불순하고, 태도는 불량하다. 먼저 인간이 되시라”라고 후려갈겼다.

며칠전에는 대통령보고 백신주사를 먼저 맞으라는 망언을 했다. 먼저 맞으면 국민들 제쳐두고 특혜라고 주장하고, 사고라도 나면 고소해 할 것인가? 그럼 당신이 먼저 맞지 그러시냐. 국가원수가 실험대상인가?

그리고는 “이는 국가원수에 대한 조롱이자 모독이다. 국가원수는 건강과 일정이 국가기밀이고 보안사항”이라며 “초딩 얼라보다 못한 헛소리로 칭얼대지 마시라”라고 따끔하게 혼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굿 2021-02-22 09:12:57
노블리스 오블리제

마루타 2021-02-21 12:19:29
결국 정의원 말대로 하면 요양병원 종사자가 마루타였네 ㅋㅋ 국민을 마루타로 모시는거구만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