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20대 여성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2일 만에 사망
대전 20대 여성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2일 만에 사망
2일 접종, 4일 오전 사망… 뇌전증·뇌출혈·갑상선기능저하증 등 병력 확인
  • 황해동 기자
  • 승인 2021.03.04 12:2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자료사진/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에서 20대 장애여성이 코로나19 백신 접종 2일 만에 사망했다.

대전시 보건당국 등에 따르면 28세인 이 여성은 서구지역 중증 장애인복지시설 입소자로, 지난 2일 오전 11시경 동부요양병원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았다.

접종 전 예진에서는 체온 정상 등 별다른 증상이 없었으나, 3일 오전부터 체온이 37도 이상 오르는 미열이 발생했고 오후 6시를 넘어서면서 간질발작 증세가 나타났다.

이후 체온이 38도 이상 올랐다가, 4일 오전 5시 30분경 사망했다.

보건당국에 따르면 이 여성은 뇌전증(간질), 소뇌 뇌출혈, 갑상선기능저하증 등의 과거 병력이 있다.

백신 접종 후 사망자가 발생에 따라 보건소와 시 역학조사반 등은 백신관리 실태와 접종 준수사항, 현장 역학조사 등을 실시하고 있다.

조사가 완료되면 민·관 전문가 15명으로 구성된 대전시 민·관식속대응팀 평가회와 질병관리청 피해조사반 및 전문위원회를 통해 예방 접종과의 인과성을 결정할 방침이다.

경찰은 사망 경위 수사에 나섰다.

정해교 대전시 보건복지국장은 “백신의 안전성을 확보돼 있다”며 “조사 결과가 나와 봐야겠지만, 섣불리 백신과의 연관성을 우려해서는 안 될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유종범 2021-03-04 18:29:22
신종코로나19 근본대책 제시
‘신종코로나19에 대한 영적인 정체규명과 발생원인 및 섭리적 근본대책 제시’의 제목으로 모정주의사상원(母情主義思想院, http://www.mojung.net/) 홈페이지에 상세하게 밝혀놓았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본 게시물이 댓글의 성격과 맞지 않는다면 삭제하셔도 무방하며 사전 양해 없이 글 올린점 사과드립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