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다현, 미스트롯2 ‘3위’…“충북 영동 국악홍보를 부탁해”
김다현, 미스트롯2 ‘3위’…“충북 영동 국악홍보를 부탁해”
국악영재로 지난해 7월 국악홍보대사 위촉, ‘삼도봉’신곡 발표 등 활동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1.03.05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다현 양이 지난해 삼도봉에서 신곡을 발표하는 모습. 사진=영동군/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김다현 양이 지난해 삼도봉에서 신곡을 발표하는 모습. 사진=영동군/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충북 영동군 국악홍보대사 김다현 양이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인 ‘미스트롯 2’에서 3위를 차지했다.

5일 군에 따르면 국악영재로 불리는 김다현 양은 지난해 7월 국악홍보대사로 위촉됐다.

그동안 김 양은 국악의 대중화는 물론 영동군의 숨은 매력을 알리는 등 홍보 대사 역할을 톡톡해 해오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 극복을 위한 난계국악단 온라인 공연 등을 함께해 국악과 영동군의 숨은 매력을 알리며 국악의 대중화에 앞장섰다.

특히 매년 열리는 충북 영동군, 경북 김천군, 전북 무주군의 화합행사가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되자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신곡을 삼도봉 정상에서 발표하기도 했다. 

또한 영동군 공식 유튜브 ‘충북 영동TV’를 통해 코로나19에 지친 군민들에게 새해인사를 전하는 애정을 표했다.  

군 관계자는 “청아한 목소리와 호소력 짙은 김다현 양의 수상을 축하하며 홍보대사로서의 역할에 자부심과 사명감을 갖고 국악의 고장 충북 영동군의 홍보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