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물의 날, 충남 ‘금강 맑은 물’ 하나로
세계 물의 날, 충남 ‘금강 맑은 물’ 하나로
  • 채원상 기자
  • 승인 2021.03.22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의 날 행사에서 참석자들이 충남 6개소에서 채취한 물을 하나로 모으고 있다.(사진=채원상 기자)
물의 날 행사에서 참석자들이 충남 6개소에서 채취한 물을 하나로 모으고 있다.(사진=채원상 기자)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22일은 세계 물의 날이다.

국제연합기구(UN)에서 물의 소중함을 되새기고 물 문제에 대한 국제적 협력을 이끌기 위해 1992년 리우환경회의에서 3월 22일을 세계 물의 날로 제정했다.

세계 물의 날 행사가 천안시청 봉서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서 금강의 발원지부터 금산 방우리, 대청호, 공주보, 서천 금강하구둑, 서해 장항 앞바다까지 충남 6개소에서 직접 채수한 맑은 물을 합수하는 ‘물 통합 관리’ 실현 퍼포먼스행사가 열렸다.

물이 인간과 자연에 주는 가치를 이해하고 미래세대에 그 가치를 보전하자는 취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