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올해 수소 시내버스 6대 추가 도입
아산시, 올해 수소 시내버스 6대 추가 도입
  • 채원상 기자
  • 승인 2021.05.20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 초사 수소 충전소(사진=아산시 제공)
아산시 초사 수소 충전소(사진=아산시 제공)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아산시가 올해 무공해 수소 시내버스 6대를 추가 도입한다고 20일 밝혔다.

시는 5월 말부터 수소 시내버스 4대를 노선에 우선 투입한다.

시내버스 대·폐차 일정에 따라 2대는 오는 8월부터 추가로 투입 운행할 예정이다.

앞서 시는 지난해 12월 충청・경기권 최초로 수소버스 4대를 시내버스 정규 노선에 투입하고 초사동 복합공영차고지에 수소충전소를 설치하는 등 쾌적한 대중교통환경 조성과 수소 모빌리티 선도도시에 앞장서고 있다.

수소버스는 유입된 공기가 공기필터를 거치면서 초미세먼지 97% 이상이 걸러지고 이어 막 가습기의 막 표면에서 초미세먼지가 추가로 제거된다.

마지막으로 연료전지 스택 내부 기체확산층까지 통과하면 초미세먼지의 99.9% 이상이 걸러지고 깨끗한 공기만 배출된다.

버스 1대가 연간 약 8만6000km 주행 시 41만8218kg(1km당 4.863kg)의 공기를 정화한다.

이는 성인 약 86명(1인 연간 4818kg)이 1년 동안 마실 수 있는 공기의 양이다.

시는 민간 수소충전소를 6월에 준공하는 등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2022년까지 수소버스 16대 도입 및 노후 관용차 수소차 교체 등 시장가격 형성 시까지 수소자동차 구매 보조금을 지원해 수소관용차 6대, 수소관용버스 1대, 민간수소차 300대 등을 보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