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부속 새병원 건립 착수...1천병상 규모로 2024년 완공
순천향대 부속 새병원 건립 착수...1천병상 규모로 2024년 완공
24일 기공식 개최, “바이오-메티컬 클러스터 조성, 중부권 의생명 랜드마크 될 것”
  • 채원상 기자
  • 승인 2021.05.24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향대 부속 새병원 건립 기공식에서 참석 인사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사진=순천향병원 제공)
순천향대 부속 새병원 건립 기공식에서 참석 인사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사진=순천향병원 제공)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학교법인 동은학원(이사장 서교일)이 24일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내에서 새병원 기공식을 개최했다.

기공식은 이날 오후 3시 새병원 건설부지에서 열렸다.

경과보고, 동영상 상영, 기념사와 축사, 시삽 순서로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순천향대와 부속 병원 임직원들 외에도 양승조 충청남도지사, 박상돈 천안시장, 이명수·문진석·이정문 천안아산지역 국회의원 등 지역 인사들도 참석해 공사 착수를 축하했다.

새병원은 현재 병원 북쪽 인접 부지인 천안시 동남구 봉명동 261-8번지 일원(4만5300.10㎡)에 지하5층, 지상15층, 1000병상 규모로 2024년 중 완공될 예정이다.

병원이 완공되면 현 병원의 거의 모든 시설과 기능이 이전하게 된다.

현병원은 리모델링을 거쳐 아트리움을 통해 새병원과 연결한다.

교수연구실, 회의실 등 부속공간과 푸드코트 등 다양한 편의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완공 후 새병원은 순천향대의대와 순천향의생명연구원(SIMS)의 교육 및 연구역량과 더해져 ‘순천향 바이오-메디컬 클러스터’로 조성될 계획이다.

바이오-메디컬 클러스터는 순천향의 뛰어난 임상-기초의학-의생명연구기능이 뭉쳐진 3원 의학클러스터다.

새병원-의대-연구원이 중개연구 영역에서 시너지효과를 일으켜 국가 의생명 산업의 성장과 발전을 기여한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학교법인 동은학원 서교일 이사장은 “새병원 건립을 성공적으로 완수함으로써 지역환자들의 고통을 오롯이 보듬고, 지역경제발전에도 크게 기여하는 중부권 최종 거점병원을 구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