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코로나19, 20일 73명 확진… 3일 연속 70명 이상
대전 코로나19, 20일 73명 확진… 3일 연속 70명 이상
서구 도안동 태권도장 누적 89명, K 콜센터 누적 25명
  • 황해동 기자
  • 승인 2021.07.21 11:1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자료사진/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 코로나19 확진자가 3일 연속 70명 이상 속출하고 있다.

18일 83명으로 지난해 첫 확진자 발생 이후 두 번째로 많은 수치를 기록하더니, 19일 73명, 20일에는 73명이 확진됐다.

대전시 방역당국에 따르면 20일 밤사이 23명이 추가 확진됐다. 오후 50명을 포함 73명이다.

서구 도안동 태권도장 관련 7명이 추가됐다. 기존 확진자 중 2명도 태권도장 관련으로 확인됐다. 이로써 태권도장 관련 누적 확진자는 89명이 됐다.

K 콜센터 관련 확진자는 1명, 기존 확진자 1명 등 누적 인원이 25명으로 늘었다.

7080업소 관련 2명, PC방 관련 1명이 추가됐다.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확진자는 7명이다.

이밖에 충남 천안시·충북 영동군·세종시 확진자와 접촉 각 1명씩, 해외(우즈베키스탄)입국자 1명 등이 확인됐다.

대전지역 누적 확진자는 3462명(해외입국자 80명)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이든 2021-07-21 12:52:54
대전시 대응 너무 답답하네요.. 역량의 한계인가요? 이동경로도 제대로 업데이트 안되는거 같고.. 지금 이미 거리두기4단계 해야하는 상황 아닌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