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복용초·용산초에 이어 호수초도 수요 예측 실패?
대전교육청, 복용초·용산초에 이어 호수초도 수요 예측 실패?
전교조 대전지부, 25일 ‘교육감 사과 및 재발 방지 대책’ 촉구
교육청 “학교 설립 문제없어… 모듈러 교실로 과밀 해소할 것”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1.10.26 15:45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교육청사 전경. 자료사진/굿모닝충청 김지현 기자
대전시교육청사 전경. 자료사진/굿모닝충청 김지현 기자

[굿모닝충청 김지현 기자] 대전시교육청이 복용초와 용산초 학생 배치 문제로 한 차례 진통을 겪은 가운데, 내년 3월 개교 예정인 친수2구역 대전호수초등학교의 수요 예측까지 실패했다는 주장이 제기돼 파문이 예상된다.

시교육청이 다음 달 입주하는 갑천 3블록 트리풀시티 입주자의 초등 자녀 수를 400여 명으로 예측한 것과 달리, 최근 자녀 수 현황조사 결과 수요가 850여 명으로 2배 넘게 치솟은 것이다.

결국 지난 2018년 시교육청이 학교설립 추진 당시 17학급(특수학급 제외) 규모로 설계한 대전호수초는, 현재 설치 중인 14학급의 모듈러 교실이 추가돼 일반학급 기준 31학급으로 늘어났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 대전지부(이하 전교조)는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밝히고, 잇따른 수요 예측 실패 사례를 남긴 대전 교육행정이 신뢰를 잃어가고 있다고 비판했다.

전교조에 따르면 대전호수초는 갑천 3~5블록에 입주 예정인 3157세대를 위해 지어졌다.

3블록은 약 1762세대의 갑천 트리풀시티로 다음 달 입주가 시작된다. 그러나 해당 구역의 신혼부부 등 특별 공급 비율이 64%까지 늘어나는 바람에, 대전호수초는 기존 17학급에 14학급 규모의 모듈러 교실이 더해질 예정이다.

4블록과 5블록은 각각 임대아파트와 단독주택 세대로 아직 분양 전이다.

갑천3블록 특별공급 현황. 사진=전교조 대전지부 제공/굿모닝충청=김지현 기자
갑천 3블록 특별공급 현황. 사진=전교조 대전지부 제공/굿모닝충청=김지현 기자

이를 두고 전교조 관계자는 “당장 갑천 3블록만 해도 예측과 달리 수요가 2배 뛰어버렸는데, 4·5블록의 초등학생의 수까지 합쳐지면 어떤 상황이 벌어질지 모르는 상황”이라며 “물론 사람들이 대거 유입되기도 했고 도시개발 구역 내 학생 유발률 예측이 쉽지 않다는 점은 인정하지만, 그것도 어느 한도까지 이해가 되는 것이지 14학급이나 추가 설치하는 건 누가 봐도 수요 예측에 실패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모듈러 교실에 대한 학부모의 불신이 여전한 상황에서 학생들의 안전하고 질 높은 교육 보장 여부와, 약 22억 원의 모듈러 교실 설치 및 부대비용이 고스란히 시민 혈세로 충당해야 한다는 점을 고려하면 교육감의 사과와 재발 방지 대책이 필요하다는 게 전교조의 설명이다.

이에 대해 시교육청 관계자는 “결과적으로 교육청의 수요 예측보다 학생 수가 많아졌지만, 그 과정에서 어떤 문제가 있었던 것은 아니다”라며 “지난 2019년 탄방초나 복수초 등의 경우에는 교육청이 예측했던 수치와 비슷하거나 더 낮은 학급이 유발되기도 했다”고 해명했다.

이어 “현재 해당 학교의 과밀 학급 편성 우려가 나오기 때문에, 내년 3월 개교에 맞춰 모듈러 교실을 설치하고 학생들을 배치해 과밀 학급을 해소할 방안이다”라고 덧붙였다.

학부모들의 모듈러 교실 불신 여론에 대해선 “현재 교육부에서는 다른 공사에 비해 짧은 기간 내에 설치를 완료할 수 있고, 학령인구 감소 추세 속 향후 철거나 이전이 가능한 모듈러 교실을 과밀 학급 해소 방안으로 권고하고 있다”며 “교실 중축 등의 공사는 못해도 2년이 넘게 걸리기 때문에 내년 3월 개교가 이뤄져야 하는 호수초에 모듈러 교실 설치를 결정했으며, 기존 교실의 환경과 성능에 부합하는 교실을 완성해낼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ㅋㅋ 2021-10-28 10:32:13
차라리 대전교육청을 학교로 쓰고 교육청 공무원들은 컨테이너에서 일해라. 모듈러가 컨테이너지

네모 2021-10-26 21:11:50
말이 좋아 모듈러지 실상은 컨테이너박스 포개놓은랑 다를게없죠. 그리고 운동장에 설치하면 뛰어놀 공간도 줄어들테고 애들이 개고생하겠네요. 이게 뭔 난리인건지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