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윤석열 캠프 비선 경호원, 폭행사건 재판 중인 ‘하모 씨’
《속보》 윤석열 캠프 비선 경호원, 폭행사건 재판 중인 ‘하모 씨’
  • 정문영 기자
  • 승인 2021.11.28 13:05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유인재 2022-02-24 06:55:33
저사람 뿐만 아니고 국힘사람들 대부분 저래요.
제 부모형제 들이라도 이재명후보 지지하면 빨갱이라고 하네요. 이런 사고를 가진 사람들이 정권을 잡는다면 군사정권때 보다도 더지독한 세상 올 것 입니다

서결이 2021-11-29 23:18:03
김재련 모하냐 기자들앞에서 회견 안하냐 여가부는 일 안하냐 여자가 당했는데 발길질 당했는데 기자들은 뭐하나 언론탄압인데 허 다들 썩은 권력앞에 무릎꿇은 거여

하승호 2021-11-29 11:52:39
왜 언론은 입을 닫고 있냐? 만약 애재명 후보쪽에서 일어난 사건이라면 벌떼처럼 달라들겠지?
포털이 가장 큰 문제다. AI 가 혹시 로봇을 가장한 인간 아니야? 알면서 물어봄

낙엽지다 2021-11-28 21:59:10
후보나 지지자나 단순무식무개념 저렇게 행동하면 윤반편에 악영향이 간다는걸 모르나? 엄중처벌시켜라

2021-11-28 18:06:07
미쳤다 깡패인가 어떻게 여기자를 때리냐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