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WP 기자 기습질문에 순간 ‘당황’... 원론적 답변
윤 대통령, WP 기자 기습질문에 순간 ‘당황’... 원론적 답변
- 윤석열 정부 여성 장관 1명, 차관 2명이 전부(총 60명 중)
- '윤석열 남성중심 정부' 또는 '윤석열 여성실종 정부' 비아냥
  • 정문영 기자
  • 승인 2022.05.21 18:39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한미정상회담 기자회견에서 미국 워싱턴포스트(WP) 기자의 질문을 받고 순간 당황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사진=공동취재단/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한미정상회담 기자회견에서 미국 워싱턴포스트 기자의 질문을 받고 순간 당황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사진=대통령실사진기자단/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한미정상회담 기자회견에서 미국 워싱턴포스트(WP) 기자의 질문을 받고 순간 당황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미국의 3대 유력지인 WP 기자는 이날 회견 말미에 윤 대통령에게 “내각을 보면 남성이 대단히 많고 여성의 비율이 낮다”며 “한국은 선진국 중에서도 여성의 사회적 진출이 낮은데, 선거운동을 할 때 여성가족부를 폐지하겠다고 했다”고 들추었다. 

그는 “한국과 같은 경제대국이 여성의 대표성을 강화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어떻게 하면 여성들의 대표성을 향상할 수 있고, 이를 위해 대통령과 정부는 어떤 정책을 펼 계획이냐"고 물었다.

이에 윤 대통령은 순간 표정이 굳어졌고, 이내 “공직 사회에서 장관 위치까지 여성이 많이 올라오지 못했다”며 “아마 우리가 각 직역(특정한 직업의 영역이나 범위)에서 여성의 공정한 기회를 보장한 게 얼마 되지 않아서 (그런 것 같다)”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그래서 이러한 기회를 더 적극적으로 보장할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원론적인 답변으로 둘러댄 셈이다.

이에 진보논객 황교익 맛 칼럼니스트는 “윤석열이 뭐라뭐라 대답을 했는데, 대답은 전혀 중요하지 않고 기자의 질문 자체에 큰 의미가 있다”며 “이 기자는 윤석열이 남성우월주의자이며, 지금의 대한민국이 이 남성우월주의자 윤석열에 의해 성차별적 행정이 시행되고 있음을 세계인 앞에 고발한 것”이라고 상기시켰다.

그리고는 “정치권력을 감시하고 견제해야 하는 언론인의 역할을 충실히 보여준 워싱턴포스트 기자에게 박수를 보낸다. 훌륭하시다”라고 엄지척 했다.

한편 윤석열 정부 초대 내각에서 국무총리를 포함한 전체 19명의 국무위원 가운데 여성장관은 김현숙 여성가족부 장관 1명 뿐이다. 차관 및 차관급 41명 중에서도 이노공(법무부) 이기순 차관(여가부) 2명에 불과하다. 이에 '윤석열 남성중심 정부' 또는 '윤석열 여성실종 정부'라는 비아냥이 나올 정도다

진보논객 황교익 맛 칼럼니스트는 21일 “윤석열이 뭐라뭐라 대답을 했는데, 대답은 전혀 중요하지 않고 기자의 질문 자체에 큰 의미가 있다”며 “WP 기자는 윤석열이 남성우월주의자이며, 지금의 대한민국이 이 남성우월주의자 윤석열에 의해 성차별적 행정이 시행되고 있음을 세계인 앞에 고발한 것”이라고 상기시켰다. 사진=KBS, YTN/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진보논객 황교익 맛 칼럼니스트는 21일 “윤석열이 뭐라뭐라 대답을 했는데, 대답은 전혀 중요하지 않고 기자의 질문 자체에 큰 의미가 있다”며 “WP 기자는 윤석열이 남성우월주의자이며, 지금의 대한민국이 이 남성우월주의자 윤석열에 의해 성차별적 행정이 시행되고 있음세계인 앞에 고발한 것”이라고 의미부여했다. 화면에 비친 기자의 표정이 예사롭지 않다. 사진=KBS, YTN/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22-05-26 08:58:06
이걸보고도 일잘한다고 평가하는사람 누구요 ㅋㅋ 진짜 언제 일하시나..맨날 노니깐 대답이 영 글쎄~~ㅋㅋ

이영미 2022-05-22 03:02:42
굥이 나 무식해요 할수는 없으니 둘러대기는 둘러댔네요 그런데 기지는 이미 다 알고 물어 본건데! ㅉㅉㅉ

Katie 2022-05-21 22:08:47
우리나라 기자들은 왜 저런질문을 못하고 문제점을 기사로 안 쓰나?

ㅁㄴㅇ 2022-05-21 22:01:34
페미정부에서 그래서 성추행자살들을 그렇게하셧노?

promenade77 2022-05-21 21:11:40
굥이 스스로를 페미니스트라 하지 않았나 ㅎㅎ
국제적인 망신을 자초한 내각 인선.
국민으로써 정말 부끄럽다.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