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 부여군수 "폭우 피해 500억 넘을 것"
박정현 부여군수 "폭우 피해 500억 넘을 것"
"중앙정부에 '특별재난지역 지정' 요청"…복구 작업 마무리 총력 의지
  • 김갑수 기자
  • 승인 2022.08.14 20:0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14일 “주택·상가 침수와 도로·하천 등 공공기반시설 유실, 멜론과 수박 등 농작물까지 합치면 피해 규모는 500억 원이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박정현 부여군수는 14일 “주택·상가 침수와 도로·하천 등 공공기반시설 유실, 멜론과 수박 등 농작물까지 합치면 피해 규모는 500억 원이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부여=김갑수 기자] 박정현 부여군수는 14일 “주택·상가 침수와 도로·하천 등 공공기반시설 유실, 멜론과 수박 등 농작물까지 합치면 피해 규모는 500억 원이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박 군수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모두의 무사를 바라는 간절하고 절실한 마음으로 그 어느 날보다 긴 밤을 보냈다. 기상관측 사상 충청권에서 두 번째로 많이 내린 폭우에 끔찍한 수해를 피할 수가 없었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박 군수에 따르면 이날 새벽 1시에서 2시 사이 시간당 110.6mm의 폭우가 은산면과 외산면, 규암면, 부여읍 일대에 집중적으로 쏟아졌다는 것.

박 군수는 “특히 은산면 거전리와 장벌리 마을은 기본 기능을 상실할 정도로 큰 피해를 입었다”고 설명했다.

박정현 군수는 “특히 은산면 거전리와 장벌리 마을은 기본 기능을 상실할 정도로 큰 피해를 입었다”고 설명했다. (페이스북)
박정현 군수는 “특히 은산면 거전리와 장벌리 마을은 기본 기능을 상실할 정도로 큰 피해를 입었다”고 설명했다. (페이스북)

박 군수는 이어 “이른 아침 긴급재난대책회의를 통해 세부 복구계획을 수립하고, 군청 공무원 500여 명과 군인 100여 명, 경찰 50여 명, 자원봉사자 200여 명 등 약 1000여 명이 현장에 들어가 배수 작업과 정비 작업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마음 아프고 안타깝지만 침수된 상가와 주택은 새롭게 정비하고, 망가진 농작물은 다음 해를 기약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 끊긴 도로는 다시 튼튼하게 잇겠다”고 약속했다.

계속해서 박 군수는 “중앙정부에 ‘특별재난지역 지정’을 강력하게 요청하겠다”며 “모든 복구 작업이 마무리될 때까지 잠시도 시선을 놓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22-08-14 23:47:11
ㅠㅜ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