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윤석열차’ 엄중 경고한 문체부... ‘표현의 자유’ 위축 우려
[동영상] ‘윤석열차’ 엄중 경고한 문체부... ‘표현의 자유’ 위축 우려
  • 최고나 기자
  • 승인 2022.10.04 15:29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체부가 윤석열 대통령을 풍자하는 그림에 대해 엄중 경고하고 나서 논란이 예상된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굿모닝충청 최고나 기자)
문체부가 윤석열 대통령을 풍자하는 그림에 대해 엄중 경고하고 나서 논란이 예상된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굿모닝충청 최고나 기자)

[굿모닝충청 최고나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경기도, 부천시가 후원하며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주최한 '한국만화축제'에서 윤석열 대통령을 풍자하는 그림이 금상을 받은 가운데, 문체부가 이를 엄중 경고하고 나서 논란이 예상된다.

문체부는 4일 보도 자료를 통해 “전국학생만화공모전에서 정치적인 주제를 노골적으로 다룬 작품을 선정해 전시한 것은 학생의 만화 창작 욕구를 고취하려는 행사 취지에 지극히 어긋나기 때문에 만화영상진흥원에 유감을 표한다"며 "엄중히 경고한다"고 했다.

이어 "해당 공모전을 주최한 만화영상진흥원이 부천시 소속 재단법인이긴 하나, 국민의 세금인 정부 예산 102억원이 지원되고 있고, 이 공모전 대상은 문체부 장관상으로 수여되고 있다"면서 "해당 공모전의 심사기준과 선정 과정을 엄정하게 살펴보고 관련 조치를 신속하게 취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정부의 지원이 있다는 이유로 문체부가 공모전의 해당 작품 선정 자체를 경고하며 문제 삼는 것은 국민의 ‘표현의 자유’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것이라는 비판이 제기된다.

특히 최근 국민의힘이 윤 대통령의 ‘비속어’ 발언을 보도한 MBC를 대검찰청에 고발한 것과 더불어 이번에도 공모전에 대해 정부가 공식 경고하고 나선 것은 그동안 ‘자유’를 강조해온 윤 대통령의 행보와 어긋난다는 지적이다. 

한 누리꾼은 “언론 탄압에 이어 이제 표현의 자유까지 억압한다. 공산국가도 아니고 이게 뭐냐”고 불평했다. 또 다른 누리꾼은 “이제 고등학생 작품까지 따지고 드려하냐. 저 학생이 받을 상처는 고려했는지 모르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앞서 3일 폐막한 ‘제26회 부천국제만화축제’ 전시장에 '윤석열차'라는 제목의 만화가 전시됐다.

해당 작품은 고등학생이 그린 카툰으로 윤 대통령의 얼굴을 한 열차가 연기를 내뿜으며 달리자 시민들이 놀라 달아나는 모습을 표현하고 있다. 

조정석에는 김건희 여사의 얼굴과 닮은 여성이 타 있으며, 뒤에 따라오는 열차에는 칼을 꺼내들고 있는 검사들이 그려져 있다. 이 작품의 이름은 ‘윤석열차’이다.

작품 수상 선정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무작위로 추천한 심사위원들이 평가한 것으로 세부 내용은 공개되지 않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불꽃 2022-10-05 09:42:40
문재인열차 그렸으면 신상 탈탈 털리고 좀비떼들 달려들어서 물어뜯었겟지 뭘그래ㅋㅋㅋ전교조에 세뇌당한 불쌍한 고딩 ㅠㅠ

동키호테 2022-10-05 07:40:17
윤정부 치하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보면, 일제 시대때, 일본인들 못지 않게 괴롭힌 자들이 일제 '앞잡이' 한국인들이었다는데서 분노하던 어른들이 생각난다. 양심 팔고 정권에 빌붙어 선량한 그림쟁이들까지 쥐잡듯 잡는 윤석열 앞잡이들 ! 정치 분야가 성역이냐 ? 정치는 건드리지 말라니 ! 해외 신문들 좀 봐라. 저런 내용의 삽화가 수도 없이 매주마다 신문에 실린다. 정치인들은 물론, 마호멧까지 풍자해 극단 모슬림들에게 삽화 작가가 살해 위협까지 받더라도 성역없이 기사와 삽화를 싣는다.
도대체 윤 정부는 매사가 교활하게 폭력적이다. 현재 62-65% 국민은 그림에 나온 바로 그 시대를 살고 있다. 칼을 쓰는 자는 반드시 칼로 망한다는 것을 절대 잊지 마라 !

눈 가리고 아웅 2022-10-04 17:04:15
시사만평 그림 한장 그린 고등 학생에 대해, 정부가 나서서 "유감을 표하며, 엄중히 경고" !
김정은이냐 ? 왜, 그 집 지붕에 미사일이라도 한 방 쏘게 ? 정말 코미디 정부가 따로없군 !
모르지. 윤석열이 미의회 모욕했던 내용을 보도해 풍자한 BBC에는 벌써 대통령실이 촌스럽게 '공문'이란 걸 날려 유감 표명했을지도 ! 아, 윤 정부 수준이 어느 정도라야 말이지. 도무지 무식한 간신들의 집합소같아서.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황해동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