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변은 없었다, 부산 2030 엑스포 유치 실패
이변은 없었다, 부산 2030 엑스포 유치 실패
1차 투표에서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로 개최지 결정
  • 조하준 기자
  • 승인 2023.11.29 02:4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4일 프랑스 파리 인터컨티넨털 르그랑 호텔에서 개최된 ‘BIE 대표 초청 오찬’ 행사에 참석해 연설 중인 윤석열 대통령.(사진 출처 : 대통령실 홈페이지)
지난 24일 프랑스 파리 인터컨티넨털 르그랑 호텔에서 개최된 ‘BIE 대표 초청 오찬’ 행사에 참석해 연설 중인 윤석열 대통령.(사진 출처 : 대통령실 홈페이지)

[굿모닝충청 조하준 기자] 

결국 이변은 없었다. 현지시각 28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제173회 BIE 총회에서 2030 엑스포 개최지 투표 결과 1차 투표에서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가 119표를 득표해 정족수인 2/3를 넘기면서 결정됐다. 부산은 고작 29표를 득표하는 것에 그쳐 참패를 기록하고 말았다.

국내 언론들과 정부의 장밋빛 전망과 달리 뉴스버스에서 보도한 대로 이변 없이 리야드의 엑스포 개최가 확정되고 만 것이다. 올해 여름에 있었던 새만금세계스카우트 잼버리가 역대급 나라 망신으로 기록되었기에 엑스포 개최에도 악영향이 가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있었는데 결국 현실이 됐다.

부산은 182개 BIE 회원국 중 투표에 참여한 165개국으로부터 29표를 얻었다. 17개국이 불참해 165개국이 투표에 참여하면서 1차 투표의 정족수인 2/3는 110개국이 되었는데 사우디아라비아의 리야드가 119표를 득표해 정부의 계산과 달리 1차 투표에서 이미 판가름이 나고 말았다. 그 밖에 로마는 17표를 얻었다.

부산은 유치전 내내 우위를 보인 리야드를 끝내 뛰어넘지 못하며 대역전극에 실패했다. 물론 사우디아라비아보다 1년 늦게 유치전에 뛰어들었던데다 사우디아라비아가 '오일 머니'를 앞세운 것도 한몫했다. 하지만 그보다 더 큰 문제는 과연 정부가 유치를 위해 제대로 된 노력을 했는지가 의문이다.

정부는 윤 대통령과 한 총리가 부산엑스포 개최를 위해 총 33개국(중복 포함)을 방문했다고 주장했다. 또 엑스포 개최와는 큰 관련이 없는 부처의 수장인 한동훈 법무부장관 또한 안도라와 몰타 등을 방문해 부산엑스포 개최를 위해 노력했다고도 했다.

그러나 돌아온 결과가 고작 29표에 불과했기에 '성과 없는 외유성 순방'이라는 비판을 피하기는 어려워 보인다. 또한 이미 윤석열 정부가 8월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당시 어리바리한 운영 능력을 보였던 상황을 고려하면 부산엑스포 개최에 여러 나라들이 회의감을 갖게 되었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어 보인다.

2030 엑스포는 이전 우리나라가 열었던 1993 대전 엑스포와 2012 여수 엑스포와 다른 등록박람회이기에 막대한 경제적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되었던 행사인데 유치에 실패하면서 결국 물거품이 되고 말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영민 2023-11-29 07:51:21
그동안 놀러다닌 윤도리 김건희 비행기값 3천억 청구하자! 니들 쇼핑잘다녀왔니??

  • 굿모닝충청(일반주간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0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다 01283
  • 등록일 : 2012-07-01
  • 발행일 : 2012-07-01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김갑수
  • 창간일 : 2012년 7월 1일
  • 굿모닝충청(인터넷신문)
  • 대전광역시 서구 신갈마로 75-6 3층
  • 대표전화 : 042-389-0087
  • 팩스 : 042-389-00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광석
  • 법인명 : 굿모닝충청
  • 제호 : 굿모닝충청
  • 등록번호 : 대전 아00326
  • 등록일 : 2019-02-26
  • 발행인 : 송광석
  • 편집인 : 김갑수
  • 굿모닝충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굿모닝충청.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mcc@goodmorningcc.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