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태산휴양림, 계족산황톳길 ‘한국관광 100선’ 선정
장태산휴양림, 계족산황톳길 ‘한국관광 100선’ 선정
각각 2회·3회연속...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관광지 인정
  • 한남희 기자
  • 승인 2017.01.10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2018년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계족산황톳길. 사진=대전시

[굿모닝충청 한남희 기자]대전지역 관광명소인 장태산자연휴양림과 계족산황톳길 2곳이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됐다.

'한국관광 100선'은 문화체육관광부가 관광지 인지도·만족도, 방문 의향 등 온라인 설문조사와 더불어 통신사·소셜·내비게이션 거대자료(빅데이터) 분석, 관광객 증가율, 검색량 등 관광 통계 분석 및 전문가 17인의 서면·현장평가도 병행해 선정한다.

2013년 도입해 2년마다 선정하는데 장태산자연휴양림과 계족산황톳길은 각각 2회와 3회연속으로 선정돼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대표관광지로 인정받았다는 평가다.

2016 한국관광의 별 최종후보에도 올랐던 장태산자연휴양림은 국내유일의 메타세쿼이어 숲이 울창하게 형성돼있어 이국적인 경관과 더불어 가족단위 삼림욕을 즐기는 이용객이 즐겨찾는 휴양림으로 유명하다.

2017~2018년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장태산휴양림. 사진=대전시

‘닭의 다리’를 닮은데 서 유래한 계족산(鷄足山)은 426m의 나지막한 산으로 산세가 완만해서 남녀노소 누구나 오를수 있어 가족단위 관광객에게 큰사랑을 받고 있으다. 특히 이곳에는 황톳길은 숲속 맨발걷기, 숲속음악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되는 전국 최초로 시도한 건강여행길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이번 한국관광100선 선정으로 대전의 대표관광명소가 국내외에 더욱더 알려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며 다각적인 관광홍보 마케팅을 통해 인근관광지와 연계관광이 활성화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2017~2018년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장태산휴양림. 사진=대전시
2017~2018년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계족산황톳길. 사진=대전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