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10.21 토 08:21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클릭충청 충남
    충남도 '가족행복드림 사업' 건강성 회복 성과취약 가정 대상으로 맞춤형 서비스 제공…총 20회 걸쳐 1대1 전문 상담 진행

    충남도가 추진 중인 ‘가족행복드림 사업’이 취약 가정 안정화에 효과를 발휘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굿모닝충청 내포=김갑수 기자] 충남도가 추진 중인 ‘가족행복드림 사업’이 취약 가정 안정화에 효과를 발휘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10일 도에 따르면 이 사업은 부모-자녀 또는 가족관계에 도움이 필요한 가정을 전문상담사가 직접 방문해 상담이나 부모교육을 실시하는 맞춤형 서비스를 말한다.

    대상은 만 18세 미만 또는 고등학교 재학 이하 자녀를 둔 가정 중 해체나 단절, 가정 폭력 및 아동학대 우려가 있는 취약 가정이다.

    도는 지난 3월부터 전문가로 구성된 ‘지역협의체회의’를 통해 도내 13개 가정을 사업 대상으로 선정, 서비스를 진행 중인데 이들 가정 모두 부모의 역할이 강화되는 등 건강성이 회복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도는 사례 판정 회의를 통해 서비스 대상 가정을 선정, 주 1회, 총 20회에 걸쳐 1대1 전문 상담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상담 내용은 양육 스트레스, 부모-자녀 관계, 부부 관계, 기타 가족 문제 등이며, 생활 관리 지원과 가족 관계 개선 프로그램(가족캠프)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도 여성가족관실 가족다문화팀(041-635-4986)이나 아산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역량강화팀(041-548-9772)으로 문의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앞으로도 더 많은 가정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김갑수 기자  kksjpe@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