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9.26 화 16:07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클릭충청 충남
    내포신도시에 한옥마을…과연 어울릴까?충남도, 용봉산 입구에 주거+체험형으로 조성…일각에선 "생뚱맞다" 비판

    충남도가 내포신도시에 한옥마을 조성을 추진하고 나서 논란이 예상된다.

    [굿모닝충청 내포=김갑수 기자] 충남도가 내포신도시에 한옥마을 조성을 추진하고 나서 논란이 예상된다.

    10일 도에 따르면, 한옥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수요증가 추세에 맞춰 주거특화 단지로 한옥마을을 조성하겠다는 것.

    도는 블록형 단독주택 부지인 용봉산 입구 RB 8블럭에 주거와 체험이 가능한 한옥마을을 조성할 방침이다.

    우선 20~30호를 추진하고 향후 확대가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아울러 ‘충남이 고택’ 등을 스토리텔링화 할 계획이다.

    도는 특히 사업 활성화를 위해 한옥건립 보조금 확대지원과 토지비 인하 방안을 강구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내포신도시에는 유럽형마을과 예술인마을, 골프빌리지 등 특색 있는 주거단지가 조성되고 있다.

    충남도 안팎에서는 “내포신도시의 전반적인 콘셉트와 한옥마을은 전혀 어울리지 않는다”며 다소 생뚱맞다는 비판도 제기되고 있어 앞으로의 추진 과정은 녹록치 않을 전망이다. (자료사진: 공주한옥마을)

    그동안 도의회 일각에서 한옥마을 조성의 필요성이 제기된 적은 있지만, 도가 추진 입장을 정한 것은 얼마 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그러나 도 안팎에서는 “내포신도시의 전반적인 콘셉트와 한옥마을은 전혀 어울리지 않는다”며 다소 생뚱맞다는 비판도 제기되고 있어 앞으로의 추진 과정은 녹록치 않을 전망이다.

    게다가 한옥마을 예정지와 약 500m 떨어진 RB 6블럭에 유럽형마을이 조성되고 있어 어색한 그림이 예상되고, 홍성군이 운영 중인 용봉산자연휴양림과도 가까워 논란이 확산될 가능성도 있다.

    김갑수 기자  kksjpe@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김동완 2017-09-25 10:43:55

      지역 개발 하지 말고 망하라는 기사다   삭제

      • 2017-09-21 08:43:20

        한옥은 누구나 정감있어하고 좋아하는데 뭐가 쌩뚱맞다는거지? 이해할수가없네 한옥마을 생기면 좋을듯합니다 나도 살아보고싶다..한옥에서..   삭제

        • 푸른마을 2017-09-13 11:51:14

          서울 남산골 북촌에도 한옥촌이 명물로 소개되고 있습니다 이런 생트집은 접어두시길 바랍니다
          내포신도시 인구유입을 위해서는 관광위락시설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삭제

          • 이동기 2017-09-11 08:13:33

            우찌됐건 생기면좋은기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