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11.20 월 14:50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뉴스플러스 정치 굿모닝충청 창간 5주년 대전세종충남 여론조사
    [지방선거 여론조사] 박수현, 전 연령대 고른 지지… 문재인ㆍ안희정 효과?굿모닝충청 창간 5주년 특별기획 대전·세종·충남 광역단체장ㆍ교육감 여론조사 - 충남도지사

    <굿모닝충청>이 창간 5주년을 맞아 내년 6월 13일 치러질 7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앞두고 지난  9, 10일 이틀간 여론조사 전문기관 세종리서치에 의뢰에 유력 후보군에 대한 적합도를 묻는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아직 정당별 공천룰이나 이에 따른 후보가 확정되지 않은 상황이지만 공천 경쟁에서 우위를 차지하기 위한 물밑작업이 치열하게 전개되고 있는 시점이다.

    더욱이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을 계기로 시민들의 정치참여 욕구와 헌법개정에 ‘지방분권’을 명시해야 한다는 여론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굿모닝충청>의 여론조사는 내년 지방선거가 본격적인 지방분권 시대를 여는 중요한 서거가 될 것이라는 판단에 따라 기획됐다.

    김용필 충남도의원, 김홍장 당진시장, 나소열 전 서천군수, 박상돈 전 국회의원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 복기왕 아산시장, 이명수 국회의원, 전종한 천안시의원(이상 가나다순)

    [굿모닝충청 김갑수 기자] 박수현(53) 청와대 대변인(민)의 기세가 만만치 않다. <굿모닝충청>의 충남도지사 적합도 조사 결과 8명의 후보군 가운데 압도적으로 1위를 차지한 것.

    정치권은 박 대변인이 문재인 대통령과 안희정 충남지사의 지지세를 일정부분 흡수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으며, 더불어민주당 당내 경선과 본선 과정에서 가장 강력한 주자로 떠오를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하고 있다.

    조사 결과 박 대변인은 15.0%를 얻으며 2위권 후보들과 격차를 벌렸다. 박 대변인은 성별은 물론 전 연령에서 고른 지지를 얻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어 이명수(62) 국회의원(아산갑, 한) 9.7%, 나소열(58) 청와대 자치분권비서관(민) 8.4%, 복기왕(49) 아산시장(민) 8.3%, 박상돈(68) 전 국회의원(8.0%) 순으로 나타났다. 오차범위 내의 접전이라 순위는 의미가 없다고 봐야 한다.

    계속해서 김용필(51) 충남도의원(국) 5.2%, 김홍장(55) 당진시장(민) 3.8%, 전종한(50) 천안시의회 의장(민) 2.8%를 기록했다.

    “적합 없음”은 23.6%, “잘 모름”은 15.2%를 차지했다. 아직은 시간적인 여유가 있는 만큼 좀 더 지켜보겠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이를 합치면 38.8%에 달해, 이들의 선택이 향후 도지사 선거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높다.

    지역별 지지 후보는 확연히 구분됐다. 천안권은 박(16.8%) 전 국회의원에 대한 지지가 높았고, 아산‧당진권에서는 복(22.8%) 시장이 압도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서해안권에서는 나(16.7%) 비서관이, 남동권에서는 박(32.4%) 대변인이 높은 지지를 얻었다.
    각각 자신의 텃밭에서 강세를 보이고 있는 것이다.

    반면 김홍장 당진시장은 실제 도지사 선거에 출마하지 않을 것이라는 시선이 많아 상대적으로 지지율이 낮은 것으로 분석된다. 국민의당 전당대회에 최고위원으로 출마했던 김 도의원이 존재감(?)을 나타낸 것도 눈길을 끈다.

    ‘천안역할론’을 내세우며 더불어민주당 주자 중 사실상 유일하게 ‘비(非) 안희정 노선’을 걷고 있는 전 의장의 경우 지역적 기반이 같은 박 전 국회의원의 존재가 부담이 될 수도 있다.

    계속해서 더불어민주당(24.1%)과 국민의당(16.2%), 정의당(13.8%) 지지층 사이에선 박 대변인에 대한 지지가 높고, 자유한국당(19.4%), 바른정당(24.5%) 지지층은 이 국회의원을 선호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바른정당 지지층의 경우 이렇다 할 도지사 후보가 없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이번 여론조사는 충남지역(2017년 7월말 행자부 주민등록 인구 기준으로 성, 연령, 지역별 가중값 적용) 19세 이상 성인남녀 1004명을 대상으로(95% 신뢰수준, 표본오차 ±3.09포인트, 응답률 2.32%) 했다.

    표집방법은 유선(65%), 무선(35%)로  RDD 무작위 생성 표집틀과 통신사 제공 가상번호를 활용한 무작위 임의 전화걸기(ARS) 방식을 택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갑수 기자  kksjpe@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녹두장군 2017-09-14 21:21:37

      박수현은 전두환 군사정권을 위해 열심히 뛰었다면서요.
      그래서 전두환 측근들도 좋아하나보죠.   삭제

      • 전재국 2017-09-14 08:32:21

        박수현 대변인 왜 1등 하는가
        그이유는 3무와 3유를 깆추고 있어서 도지사 충분히 당선 가능성이 최고 높다고 판단합니다.

        3무는 적.벽.갑
        적은 박 대변인은 본인을 지지하지 않은 유권자도 끝까지 포웅해 적이 없습니다.
        벽 늘 소통이 통해 벽이 없고. 갑 절대 갑질안해 겸손함

        3유는 지.덕.예
        지 지식이 풍부하고.덕 덕망이 있고. 예 늘 예의를 지키는 3유가 있어 우권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습니다
        다른 정치인들도 꼭 본받야할 3무.3유
        그게 박수현 대변인 입니다
        본받을점. 인정할것은 인정합시다   삭제

        • ㄱㄷㅇ 2017-09-13 20:54:08

          박수현국회의원 태안 기름유출 사고때 얼마나 노력했고, 대책과 보상을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부지런하다.박수대변인의 발로 뛰는 성실성을 누가 막을수 있을까~거기에 똑똑하기 이루말 할대없다.농어촌도 열심히 챙기고 문화예술의 발전을을 위해 열심히 고군분투하신다.항상 서민의 대변자이다.약속을 잘지킨다.경쟁자측에서 어떤 음해성 유언비어를 난발 하여도 이제는 시민과국민이 깨어있다.박수현대변이 되야 충남이 더 발전할 수 있는 이유다.   삭제

          • 녹두장군 2017-09-13 18:45:42

            박수현이 전두환 정권 부역자라는 소문이 있는데. 그 근거가 있나요?   삭제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