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10.20 금 01:11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클릭충청 대전
    대전도시철도공사 “몰래카메라 뿌리 뽑는다”이달부터 탐지기 활용 전 역사 상시 점검… 성범죄 예방 캠페인도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도시철도공사가 성범죄 예방을 위해 몰래카메라 탐지기를 운영한다.

    공사는 탐지기를 활용해 도시철도 모든 역사 내 화장실 등 몰래카메라를 설치하기 쉬운 장소를 상시 점검할 방침이다. 또 불법으로 설치된 몰래카메라를 발견하면 즉시 경찰에 신고한다.

    엘리베이터 등도 집중 순찰하고 성범죄 예방 안내, 범죄 경고 스티커를 부착하고 경찰과 협력해 성범죄 예방 캠페인도 실시할 계획이다.

    김민기 공사 사장은 “역사 내 CCTV 설치, 112와의 공조체제 구축 등 고객 안전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공사는 지난달 경찰이 사용하는 몰래카메라 탐지기 모델을 도입해 이달부터 운영하고 있다.

    황해동 기자  happy2hd@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해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