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7.12.16 토 22:45

    굿모닝충청

    상단여백
    HOME 천안아산당진 천안 충남 시·군 소식
    천안역사 증‧개축 국비 확보, 내년부터 설계 착수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천안역사 증·개축을 위한 국비가 확보되면서 내년부터 설계에 들어간다.

    5일 통과된 2018년 정부 예산안에 따르면 ‘천안역사 증·개축 사업비’ 5억원이 최종 반영됐다.

    천안역사 증·개축은 170억원 사업비가 소요될 예정이며, 국비와 시비가 각각 50%씩 부담된다.

    현재 천안역사는 철도청 민자 사업 추진에 의해 3년간 한시적 사용을 목적으로 2002년에 임시역사로 건설됐다.

    하지만 민자 역사 건설이 좌절되면서 15년째 임시선상역사로 방치되어 왔다.

    박찬우 의원(자유한국당.천안갑)은 “다소 늦은 감은 있지만, 천안시민의 오랜 숙원사업 첫 단추를 꿴 만큼, 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추가적인 국비 확보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천안역세권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정부공모사업에 선정될 가능성이 높아, 천안역사 증·개축과 맞물리면 큰 시너지 효과를 낼 전망이다.

    현재 원도심인 천안역세권이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신청되어 있는 상황이다.

    천안시내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신청되어있는 사업은 천안역세권과 남산지구 주변지역 도시재생사업이다.

    공모 결과는 12월 중순경 발표될 예정이다.

    채원상 기자  wschae1022@goodmorningcc.com

    <저작권자 © 굿모닝충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원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