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 의원, 495억 규모 동구지역 하수관로 정비사업 물꼬
이장우 의원, 495억 규모 동구지역 하수관로 정비사업 물꼬
홍도육교 지하화, 동부서 신축, 지식산업센터 건립 이은 네 번째 성과
  • 이호영 기자
  • 승인 2017.12.06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이호영 기자] 자유한국당 이장우 의원(대전 동구)이 홍도육교 지하화, 동부경찰서 신축 이전, 대동 원도심지식산업센터 건립 추진에 이어 용운동, 대동, 판암1동 등 일원 하수관로 정비사업 설계비 5억 원을 확보했다.

이 의원은 이번 예산 심사 과정에서 국회 예산결산특위 위원으로 활동하면서 동구 용운동, 대동, 판암1동, 신안동과 천동, 신흥동 일부지역 등 하수관로 정비사업(국비 148억, 시비 347억원) 설계비 5억 원을 확보, 하수관로 정비사업 추진이 최종 확정됐다.

특히 이 사업은 홍도육교 지하화 추진 국비 397억 원, 동부경찰서 신축 이전 212억 원, 대동 원도심지식산업센터 건립 총사업비 379억 원에 이어 또 다른 동구지역 발전 등을 위한 성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오는 2022년 예정으로 추진되는 용운동 등 일원 하수관로 정비사업이 완공될 경우 그동안 제기돼 왔던 악취 발생, 미관 저해, 정화조 관리에 따른 이중 부담 등 고질적인 주민 민원이 해소되고, 환경개선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밖에도 이 의원은 가양지구대(22억 9000만 원)와 판암파출소(6억 6700만 원) 신축 이전 예산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 의원은 “대전시장 궐위 사태라는 대전의 위중한 위기 속에서도 정치권과 대전시 등이 국비 확보를 위해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동구, 대전과 충청 그리고 대한민국을 위해 더욱 더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