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의원, 대전·과학기술계 전방위 예산 확보
이상민 의원, 대전·과학기술계 전방위 예산 확보
  • 이호영 기자
  • 승인 2017.12.06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이호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대전 유성을)이 대전지역 주요 현안사업은 물론 과학기술계 예산 확보에 큰 결실을 거뒀다.

이 의원은 6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2018년도 예산안과 관련 지역 의원들과의 초당적 협력을 통해 ▲유성 광역복합환승센터 조성사업비 10억 원 ▲유성온천지구 관광활성화사업비 5억 원 ▲도시철도 2호선 트램 건설 30억 원 ▲충청권광역철도 1단계 건설 10억 원 ▲옛 충남도청 이전부지 매입 80억 2000만 원 ▲충남대병원 노후장비 교체 16억 1000만 원 ▲외삼-유성 복합터미널 BRT 연결도로 101억 1000만 원 ▲유성 상대파출소 신설비 6억 7000만 원 등을 확보하는 데 성공했다.

과학기술계 예산 확보에도 심혈을 기울여 ▲대전을 비롯한 전국 주요 도시 VR/AR 제작지원센터 설립 비용 109억 원 ▲스마트헬스케어 VR 기반 구축 28억 원 ▲스마트시티 연구개발 사업 77억 2000만 원 ▲대덕특구융합공동연구센터 조성 1억 5000만 원 ▲모듈형 나노바이오칩 플랫폼 구축 10억 원 ▲여성과학기술인 육성 지원사업 169억 3400만 원 등의 성과도 도출했다.

이 의원은 “대전시 공무원들과 꾸준한 협조를 바탕으로 지역 의원들과 초당적인 노력을 통해 내년도 예산 확보에 성과를 낼 수 있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